[악기이야기] 소프라노에도 종류가 있다? '소프라노' 바로 알기
  • 양은정 기자
  • 승인 2020.10.05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악기 이야기 첫 번째, 살아있는 악기 '사람의 목소리'
악기에 대해 숨겨진 이야기

[문화뉴스 MHN 양은정 기자] 음악이란 박자, 가락, 음성 따위를 갖가지 형식으로 조화하고 결합하여 목소리나 악기를 통하여 사상 또는 감정을 나타내는 예술이다. 음악을 연주하기 위한 악기란 무엇일까? 그 속에 숨겨진 이야기를 소개한다.

사진=네이버 지식백과

음악을 표현매체에 의해 나눌 경우, 성악과 기악으로 대별할 수 있다. 따라서 성악은 기악에 대응하는 개념으로, 인성을 사용하는 음악이라는 뜻이 된다. 음악을 표현할 수 있는 도구를 사용하는 것이 아닌 인간의 몸이 직접 악기가 되는 것이 성악이다. 살아있는 악기라고 표현하는 성악. 성악에서 가수는 보통 소리넓이(음역대)에 따라 나뉜다. 여성은 고음역대에서 차례로 소프라노·메조소프라노·알토, 남성은 고음역대에서 테너·바리톤·베이스로 구별된다. 그 중 소프라노의 종류를 소개한다.

남성과 여성의 모든 음역 중 가장 높은 음역을 뜻하는 이탈리아어 '소프라노(soprano)'는 1400년경에 처음 쓰인 용어이다. 15-16세기 르네상스 시대에는 디스칸투스(discantus)라는 라틴어 명칭이 주로 쓰이다가, 17세기에서 18세기에 걸쳐 성악에서 ‘소프라노’라는 명칭이 정착되었다. 영국에서는 오랫동안 트레블(treble)이라는 단어를 사용했고 라틴어로는 'suprema vox'라고 하며, 어느 경우든 ‘가장 높은 목소리’라는 뜻이다.

이러한 소프라노에도 음색에 따라 종류가 나뉘어져있다.

사진=SMI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SMI엔터테인먼트 제공

소프라노 콜로라투라 (soprano coloratura)

'콜로라투라'란 '채색한', '색을 입힌'이라는 뜻이다. 복잡한 장식음을 정확한 기교로 소화해내는 화려한 음색의 소프라노를 일컫는다. 흔히 알고 있는 모차르트의 오페라 '마술피리' 중 '밤의 여왕 아리아'를 소화할 수 있는 소프라노이다. 

콜로라투라 소프라노는 다시 '리릭 콜로라투라 소프라노'와 '드라마틱 콜로라투라 소프라노'로 나뉜다. 이 것은 오페라 배역에 따른 구분으로 희극적인 작품에는 대부분 '리릭 콜로라투라' 비극적인 작품에는 '드라마틱 콜로라투라'의 가수가 쓰여진다.

국내에는 소프라노 조수미, 캐슬린 킴, 신영옥 해외에는 소프라노 디아나 담라우가 이에 속하는 콜로라투라 소프라노이다.

사진=유니버설뮤직
사진=유니버설뮤직

소프라노 리리코(soprano lirico)

소프라노 가수들 중 가장 많은 수에 속하며 소프라노의 기본이라고 할 수 있는 '리리코(리릭 소프라노)'에 해당한다. 부드럽고 서정적이며 감정을 호소할 수 있는 목소리를 뜻한다. 비교적 가볍지 않지만 너무 어둡지도 않은 성종의 소프라노를 말한다. 국내 소프라노로 예를 들면 소프라노 황수미, 서선영이 리릭 소프라노에 속하고 해외 유명 소프라노로 예를들면 안나 넵트렙고,안젤라 게오르규가 이에 속한다.

사진=위너뮤직

소프라노 드라마티코 (soprano drammatico)

열정, 분노, 절망 같은 다양하고 폭넓은 감정을 극적으로 표현해낼 수 있는 약간 무겁고 어두운 빛깔의 목소리를 갖고 있는 소프라노이다. 소프라노 중 가장 어두운 색의 목소리이며 풍부한 성량과 다소 강한 음색을 지녔다. 보통 ‘드라마틱 소프라노’라고 부르며 리리코에 비하면 수가 그리 많지 않다. 메조소프라노 보다는 비교적 고음을 잘 표현하고 강렬한 음색 덕에 오페라 작품에서는 비극적이고 극적인 역할을 많이 맡게 된다. 흔히 국내, 해외에 많이 존재하지 않는 목소리이며 마리아 칼라스가 이에 속한다.

'콜로라투라, 리리코, 드라마틱'은 테너, 바리톤, 메조소프라노 등 다른 성역의 성악가에게도 동일하게 적용되는 용어이다.

성역이란 사람의 목소리에서 음고의 최저음에서 최고음까지의 범위를 나타낸다. 성종은 개개인이 지닌 목소리의 특징을 말한다. 모든 사람의 목소리가 전부 다르기 때문에 각자 표현을 잘 할 수 있는 곡과 표현을 잘 할 수 있는 역할이 정해져 있다. 오페라나 연주를 감상할 때에 더 잘 이해할 수 있게 소프라노의 용어를 살펴 보았다.

 

--

[악기 이야기] 소프라노에도 종류가 있다? '소프라노' 바로 알기

악기 이야기 첫 번째, 살아있는 악기 '사람의 목소리'
악기에 대해 숨겨진 이야기





 
 

관련기사


 
MHN 포토
양은정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