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손담비, 특별한 날 맞아 꽃꽂이 도전...이번에도 '망손'?
  • 김종민 기자
  • 승인 2020.10.16 2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친 기일을 기해 꽃꽂이 도전
16일 밤 11시 MBC 방송
사진 제공=MBC

[문화뉴스 MHN 김종민 기자] '나 혼자 산다' 손담비가 꽃꽂이에 도전한다.

16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손담비는 이날 방송에서 일사천리로 꽃을 구매한 손담비는 부엌 가위를 동원해 가지를 자르며 '망손' 본능을 불태우기 시작한다. 꽃집에서 들었던 설명을 모조리 잊은 듯 '마이웨이' 꽃꽂이를 이어나간다.

망설임 없는 손놀림으로 꽃바구니를 완성한 손담비는 마치 작은 숲을 연상케 하는 울창한 자태에 "정글 분위기라고 해야 하나"라며 뜻밖의 만족감을 드러낸다. 이어 "뭐라고 할 수 없는 희한한 작품이 나온 것 같아요"라며 엉뚱한 감성을 자랑한다고 해 개성 넘치는 담비 표 꽃바구니의 자태에 궁금증이 더해진다.

한편 이날 다가오는 아버지의 기일을 맞아 집 밖으로 나선 손담비는 웃음과 눈물이 함께하는 뜻 깊은 하루를 보낸다. 과연 애틋한 가족 사랑을 고스란히 느껴지게 하는 그녀의 특별한 외출이 어떤 모습일지 본방송을 기다려지게 만든다.

'망손' 손여사의 가슴 따뜻한 일상은 16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나 혼자 산다' 손담비, 특별한 날 맞아 꽃꽂이 도전...이번에도 '망손'?

부친 기일을 기해 꽃꽂이 도전
16일 밤 11시 MBC 방송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