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클래스 '손흥민', 토트넘 홋스퍼의 약 885억원 규모 파격 제안
  • 윤승한 기자
  • 승인 2020.10.24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풋볼 인사이더 "손흥민, 토트넘 최고 연봉자 될 전망"
사진출처='손흥민' 인스타그램
사진출처='손흥민' 인스타그램

[문화뉴스 MHN 윤승한 기자] 현재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서 득점 공동선두를 달리고 있는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28)에게 토트넘 홋스퍼가 총액 6천만 파운드(약 885억원) 재계약 조건을 제시했다고 영국 언론 보도가 나왔다. 

이에 손흥민이 현재 몸값의 두 배 대우로 토트넘 내 최고 '비싼 몸'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손흥민은 이번 시즌 8경기(정규리그 5경기·유로파리그 3경기)에서 9골 4도움을 몰아치며 케인과의 호흡이 그야말로 고공비행을 이어가고 있다.

데일리 메일에 따르면 손흥민은 현재 토트넘에서 2023년 6월까지 계약이 되어있고, 주급 15만 파운드로 케인과 탕귀 은돔벨레(이상 주급 20만 파운드)에 이어 팀 내 3위다. 

주제 무리뉴 토트넘 감독이 손흥민과 재계약을 가장 원하고 있다는 소식도 나왔다. 무리뉴 감독은 24일(한국시간) '스카이스포츠'와 인터뷰에서 "손흥민은 이미 월드클래스다. 손흥민은 손흥민일 뿐"이라며 세계적인 수준에 올라섰다는 평가를 했다.

영국 '풋볼 인사이더'는 24일(한국시간) 토트넘 내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손흥민이 20만 파운드(약 2억9천500만원)의 주급과 함께 성과급을 포함한 재계약 조건을 제시받았다"라며 "5년 동안 5천200만 파운드의 연봉 조건은 2023년 6월 계약이 끝나는 손흥민의 현재 연봉의 두 배다. 성과급을 합치면 총액은 6천만 파운드에 달한다"라고 보도했다.

---

월드클래스 '손흥민', 토트넘 홋스퍼의 약 885억원 규모 파격 제안

풋볼 인사이더 "손흥민, 토트넘 최고 연봉자 될 전망"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