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예술가들의 작품을 한자리에, '을지로아트페어' 개최
  • 유수빈 기자
  • 승인 2020.10.29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료전시 및 모든 작품 10만원에 판매
미술작품 구매 경험 확산을 위한 예술가들이 만드는 행사...10/30~11/1 개최
출처=충무아트센터

[문화뉴스 MHN 유수빈 기자] 중구문화재단이 오는 10.30(금)부터 11.1(일)까지 을지트윈타워에서 '을지아트페어'를 개최한다.

'을지아트페어'는 지역예술의 창작, 유통, 전시를 통해 도심지의 활력과 예술생태계를 만들기 위한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시각예술 창작품을 균일가 10만원에 판매하여 대중에게 미술품을 구매하는 경험을 제공하고 미술시장에 대한 접근성을 증대시키기 위한 행사다.  

‘2019 공연예술, 미술시장 실태조사 및 2019년 한국영화산업 결산 발표’에 따르면 우리나라 인구 1인당 연평균 영화관람 횟수는 4.37회, 공연관람 횟수는 0.57회인 것에 비해 미술품 구매는 1인당 0.0008개에 그친다. 대부분 미술품 구매가 생소한 경험으로 이번 행사는 이러한 문제에 대한 고민에서 시작됐다.

'을지아트페어'는 올해 두 번째 개최로 지난해 129명의 작가들이 출품한 작품 중 106점(82%)을 판매했다. 올해는 ‘더 많은 사람들의 미술작품 구매 경험확산’이라는 취지에 공감한 370명의 작가들이 참여해 더욱 풍성한 자리가 될 것이다. 전시작품들은 모두 무료로 관람할 수 있고 선착순 판매가 현장에서 바로 이루어진다. 

행사 첫 날에는 전시에 참여한 작가 포트폴리오 심사를 통해 의미 있는 작품 활동 및 앞으로 성장가능성을 보이는 작가 5인에게 상금 100만원을 지원하는 을지아트프라이즈 시상식을 진행하며, 행사 마지막 날에는 을지아트프라이즈 수상자와 심사위원간의 대담, 기획자 Q&A 토크 프로그램이 열린다. 

중구문화재단 관계자는 “을지아트페어는 예술가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있었기에 가능한 행사다. 공간지원과 더불어 지역 예술가들의 네트워크를 형성하며 지속가능한 행사로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을지아트페어는 10.30일(금) 오후 6시~9시 30분, 10.31(토), 11.1(일)은 오전 10시~오후8시까지 운영된다. 행사장 입장은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행사장 동시 입장 인원은 80명으로 제한된다. 온라인으로 모든 작품을 관람할 수 있으며 'KT Super VR'을 통해 음성해설과 더불어 VR로도 감상이 가능하다.

---

시각예술가들의 작품을 한자리에, '을지로아트페어' 개최

무료전시 및 모든 작품 10만원에 판매
미술작품 구매 경험 확산을 위한 예술가들이 만드는 행사...10/30~11/1 개최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