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기름값 10주 연속 하락, 서울이 제일 비싸고 대구가 가장 저렴
  • 황보라 기자
  • 승인 2020.11.0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휘발유 판매가격 당분간 안정세 유지할 것으로 보여
SK에너지 주유소 휘발유가 가장 비싸고 알뜰 주유소 휘발유가 제일 저렴
출처 = 픽사베이
출처 = 픽사베이

[문화뉴스 MHN 황보라 기자] 전국 기름값이 10주 연속 하락세를 유지하고 있다.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10월 넷째 주 전국 휘발유 판매 가격은 지난주보다 3.4원 하락한 리터 당 1,328원으로 지난 7월 말부터 10주째 하향곡선을 그리고 있다.

지역별 휘발유 가격은 서울이 리터당 1,418.2원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으며, 대구가 리터당 1,292.1원까지 하락해 가장 최저가인 지역이 되었다.

주유소별로는 SK에너지 주유소 휘발유가 리터 당 평균 1천336.6원으로 가장 비쌌고, 알뜰주유소 주유소 휘발유가 리터 당 1천298.0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전국 주유소 경유 가격도 리터당 1,128.4원으로 지난 주보다 3.5원 떨어졌다.

국제유가가 보합권에 머무르면서 국내유가는 당분간 안정적일 전망이다.

---------

전국 기름값 10주 연속 하락, 서울이 제일 비싸고 대구가 가장 저렴

전국 휘발유 판매가격 당분간 안정세 유지할 것으로 보여

SK에너지 주유소 휘발유가 가장 비싸고 알뜰 주유소 휘발유가 제일 저렴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