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본 넷플릭스 영화는? 고수위 폴란드 영화 '365일'
  • 윤승한 기자
  • 승인 2020.11.18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폴란드 영화 '365일'
이탈리아 국적의 배우 미켈레 모로네(Michele Morrone) 주연
사진출처=플릭스패트롤
사진출처=플릭스패트롤

[문화뉴스 MHN 윤승한 기자] 2020년 코로나 19가 전 세계로 확산하면서 집에서 머무는 것을 뜻하는 말인 '집콕족'이 늘어나고 있다. 

이와함께 영화와 TV 프로그램과 같은 영상 콘텐츠를 제공하는 '넷플릭스(Netflix)'가 인기다. 넷플릭스의 지난 9월 기준 전 세계 유료 가입자는 1억9500만명, 한국 가입자는 330만명이다. 또한, 중국, 북한, 시리아 등 극소수 국가를 제외한 190여 나라에서 서비스된다.

그렇다면 2020년 한 해 동안 넷플릭스에서 가장 많이 본 영화는 무엇일까? 바로 영화 '365 days'이다. 스트리밍 서비스 랭킹 사이트 플릭스패트롤(FlixPatrol)에 따르면,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본 영화는 ’365일'이며 다음으로 에놀라 홈즈, 올드 가드, 소셜 딜레마, 프로젝트 파워 순이다.

영화 '365일'은 ‘365일‘은 작가 블랑카 리핀스카의 에로틱 소설을 원작으로 선정적인 소재와 높은 수위로 이목을 끌었던 작품이다. 

사진출처=플릭스패트롤
사진출처=플릭스패트롤

한국에서도 1위는 365일이며 다음으로 정직한 후보, 하울의 움직이는 성, 익스트랙션, 살아있다 순이다. 한국 영화 ‘살아있다’의 선전이 눈에 띄는데, 18일 전 세계 17위에 들어있다. 지난 9월 11일에는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가 콘텐츠 순위를 보여주는 사이트 ‘플릭스패트롤’을 인용해 ‘#살아있다’가 공개 이틀 만에 넷플릭스 세계 35개국 영화 차트 1위를 석권했다고 밝혔다.

---

2020년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본 넷플릭스 영화는? 고수위 폴란드 영화 '365일'

폴란드 영화 '365일'
이탈리아 국적의 배우 미켈레 모로네(Michele Morrone) 주연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