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는 사랑을 싣고', 50년 차 성우 겸 늦깎이 배우 '차태현 어머니' 최수민의 사연은?
  • 김종민 기자
  • 승인 2021.01.06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등학교 입학금 내준 야간 학교 선생님 찾아
2021년 1월6일(수) 저녁 8시30분 KBS 2TV 방송
사진=KBS 제공

[MHN 문화뉴스 김종민 기자] 6일 방송되는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에서 50년차 성우이자 늦깎이 배우, 차태현의 어머니인 최수민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최수민은 1969년 TBC 공채 성우로 데뷔, 다수의 영화, 만화 영화, 외화의 더빙 목소리로 출연한 50년 차 성우다. 최근에는 한 드라마를 통해 인생 첫 정극 데뷔, 신스틸러 배우로 활약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김원희, 현주엽과 만난 최수민은 평생의 은인인 야간 학교 선생님을 찾아달라고 요청했다. 

초등학교 졸업 후 어려운 가정 형편 때문에 중학교에 진학을 하지 못했던 최수민은 학업에 대한 아쉬움을 떨칠 수 없어 낮에는 공장에 나가 일을 했고 그곳에서 번 돈으로 야간 학교를 다녔다고 전했다. 하지만 고등학교 진학을 앞두고 돈이 또 다시 발목을 잡았다. 

최수민은 당시 열 달치 월급에 해당하는 거금 만원(만환)에 달하는 입학금을 낼 돈이 없어 고민에 빠졌고 이를 짐작한 선생님이 아무런 대가 없이 돈을 내어 주셨다는 사연을 전했다.

최수민이 "지금의 저를 있게 만드신 거예요"라고 말할 정도로 고맙고 그리운 인생의 은사와 긴 세월을 돌아 다시 만날 수 있을까? 6일 저녁 8시 30분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에서 확인해 볼 수 있다.

----

'TV는 사랑을 싣고', 50년 차 성우 겸 늦깎이 배우 '차태현 어머니' 최수민의 사연은?

고등학교 입학금 내준 야간 학교 선생님 찾아
2021년 1월6일(수) 저녁 8시30분 KBS 2TV 방송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