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美제재에 자체 OS '훙멍' 구축에 속도
  • 유수빈 기자
  • 승인 2021.01.14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화웨이 4억개 제품에 훙멍 탑재
소프트웨어 부문 총재 포럼서 "훙멍, 안드로이드나 iOS의 복제품 아냐"
사진=화웨이 제공
사진=화웨이 제공

[MHN 문화뉴스 유수빈 기자] 미국의 강력한 제재로 궁지에 몰린 중국 최대 통신장비업체 화웨이(華爲)가 독자적인 운영체계(OS) 구축에 속도를 높이고 있다.

14일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화웨이의 왕청루(王成錄) 소비자 비즈니스 그룹 소프트웨어 부문 총재는 지난 12일 열린 포럼에서 올해 안에 자사의 독자적인 OS인 '훙멍'(鴻蒙·Harmony)을 스마트폰과 사물인터넷(IoT)을 포함한 최대 4억 개의 제품에 탑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왕 총재는 포럼에서 연내에 화웨이 제품 2억 개 이상과 타사 제품 1억 개 이상에 훙멍을 탑재하는 목표를 세워놓고 있다면서 "훙멍을 탑재한 하드웨어 제품이 올해 연말까지 3억 개에서 4억 개에 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외부 세계는 화웨이가 미국의 제재 때문에 훙멍을 개발한 것이 아니냐고 추측을 할 수 있지만 나는 그것은 사실이 아니라고 여러분들에게 말할 수 있다"면서 화웨이는 미국의 제재 개시 이전인 2016년 5월에 이미 훙멍 개발에 착수했다고 말했다.

왕 총재는 "훙멍은 안드로이드나 iOS의 복제품이 아니다"라면서 훙멍의 목표는 사물인터넷 기기를 연결하는데 있다고 덧붙였다.

중국은 지난해 12월 각국의 개발자들을 상대로 훙멍 베타 버전(시험판)인 스마트폰용 '훙멍OS 2.0'을 공개했다.

화웨이는 2018년 5월부터 시작된 미국 정부의 강력한 제재로 주력 사업인 통신 장비와 스마트폰 등 대부분의 사업 부문에서 고전하고 있다.

화웨이는 이에 지난해 11월에는 자사의 중저가 스마트폰 브랜드인 '아너'(Honor·榮耀)'를 매각하기도 했다.

 

출처=연합뉴스

---

화웨이, 美제재에 자체 OS '훙멍' 구축에 속도

올해 화웨이 4억개 제품에 훙멍 탑재
소프트웨어 부문 총재 포럼서 "훙멍, 안드로이드나 iOS의 복제품 아냐"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