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이효리, 조동아리 멤버들 수다 폭격에 '욱효리' 소환
  • 박효진
  • 승인 2017.07.06 2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 2TV '해피투게더 3' 예고 영상

[문화뉴스 MHN 박효진 기자] '해피투게더' 이효리가 조동아리 멤버들 때문에 '욱효리'로 돌아왔다.

6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3'는  '해투동-해투스타K 1탄'과 '전설의 조동아리-마음의 소리'로 꾸며진다.

이날 2부로 진행되는 '전설의 조동아리-마음의 소리'에는 4년 만에 화려하게 컴백한 이효리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효리는 그동안 제주도에서 요가를 하며 정신수양에 힘썼다며, 과거 '욱효리'와는 달리 온화한 캐릭터로 변화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김수용의 돈 관련 질문과 다른 조동아리 멤버들의 수다 폭격에 얼마 못 가 정신수양 실패를 선언한다. 이에 조동아리 멤버들에게 "진행 드럽게 못해" "그건 옛날 멘트" 등의 팩트 폭력을 퍼붓는가 하면, 화가 나도 욕을 못 하겠다는 박수홍에게 원 포인트 욕설 레슨까지 전한다. 

이효리의 말 한마디에 눈치를 보는 유재석을 보며 김용만은 "우리한테는 그렇게 막 하면서 왜 효리 한 마디에 쑥 쭈그러드냐"고 따졌고, 유재석은 "제가 대스타들한테 약해요"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사귀자고 고백했다는 이효리와 박수홍의 썸 스토리와 남편 이상순과의 결혼 스토리가 공개된다.

jin@mhns.co.kr




 
MHN 포토
박효진 | jin@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