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자 벗은' 우원재 일상, 어떤 모습?…" '무한리필' 앞에서 진지하게"
  • 김소희
  • 승인 2017.08.12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뉴스 MHN 김소희 기자] ‘쇼미더머니6’ 우원재가 팀 배틀로 화제를 모으는 가운데 그의 일상 사진이 관심 받고 있다. 

최근 우원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무런 글과 해시태그없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 사진 우원재 인스타그램

사진 속 우원재는 방송에서 항상 보여주던 보자를 벗어던진 채 몽롱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비가 온 후인지 젖어있는 도로와 우거진 나무 때문에 전체적으로 독특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또 우원재 뒤로 '무한리필'이라는 단어가 보여 몽롱한 분위기에 실소를 더했다. 

한편 11일 방송된 엠넷 ‘쇼미더머니6’ 7화에서는 팀 배틀 모습이 방송됐다. 

다이나믹 듀오 팀과 타이거JKX비지 팀의 대결에서 우원재는 열세 살 래퍼 조우찬을 향해 “많이 울어도 돼. 어차피 산타는 없거든”며 도발해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berzinspy@mhns.co.kr
 




 
MHN 포토
김소희 | berzinspy@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