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진설 재점화' 양홍원, 여름휴가는 어디로?…"친구들과 물놀이, 개구쟁이 소년 같아"
  • 김소희
  • 승인 2017.08.12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뉴스 MHN 김소희 기자] 래퍼 양홍원(영비)가 또다시 '일진설'에 휘말린 가운데 그의 일상사진이 관심 받고 있다. 

과거 양홍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양홍원은 물 속에 반쯤 몸을 담그고 손가락 사이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 사진 양홍원 인스타그램

즐겁게 물놀이를 하는 모습으로 소년같은 느낌을 전했다. 

한편 '고등래퍼' 시절부터 일진설 논란으로 홍역을 겪었던 양홍원은 또다시 시청자들의 날선 시선을 받고 있다. 

11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6'에서 양홍원과 랩 배틀을 펼치던 네스가 "마이크로 때리면 안돼 홍원아"라며 양홍원의 일진설 논란을 간접적으로 언급했기 때문이다. 

양홍원은 '고등래퍼' 출여 당시부터 일진설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이에 대해 양홍원은 기자간담회를 통해 "내가 기억하는 친구에게 먼저 연락하고 다가가는 중"이라며 "이번 기회에 나를 다시 돌아보게 된 건 감사하게 생각한다"라고 입장을 전하기도 했다. 
 

berzinspy@mhns.co.kr




 
MHN 포토
김소희 | berzinspy@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