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을 치료하고 싶은 사람들은 꼭 봐야 할…멀티미디어 연극 '자유낙하'
  • 문화뉴스 전유진
  • 승인 2015.08.14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가 있는 날·예술이 있는 삶을 빛냅니다…문화뉴스] 멀티미디어 연극 '자유낙하'가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에 있는 'IT Studio'에서 열린다.
 
멀티미디어 연극 '자유낙하'는 무겁고 어둡지만, 슬픈 일상적 주제가 된 '자살'이라는 사회적 문제를 다루고 있는 작품이다. 주제 설정은 많은 해외 매체가 한국의 높은 자살률에 관심 갖는다는 점에서부터 출발했다.
 
'영혼을 치료하는 병원'이라는 다소 엉뚱하지만, 몽환적인 주제로 관객들에게 하나의 경험으로자 전달하고자 한다. 이번 연극은 '자살'이란 극단적인 선택이 병든 정신으로부터 오는 거라면, 그것 또한 우리의 노력으로 치료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또한, 스튜디오란 색다른 장소 선택을 통해 기존의 공연장이 아닌 좀 더 실험적인 장소에서 관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한다.
 
이번 쇼케이스를 거쳐, 올겨울과 내년 봄에 정식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자유낙하'팀은 국내와 해외에서 영화, 미술, 공연예술, 연기, 미디어아트 등 다양한 분야를 공부한 젊은 아티스트들로 구성됐다. 수익금 일부는 유기견 센터에 기부될 예정이다. 
 
문화뉴스 전유진 기자 yj12@mhns.co.kr
 





 
 



 
MHN 포토
문화뉴스 전유진 | yj12@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