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습실 사진첩] '팬텀싱어2' 조형균과 마이클리 만난다…뮤지컬 '헤드윅'
  • 서정준
  • 승인 2017.08.24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뉴스 MHN 서정준 기자] 뮤지컬 '헤드윅'이 연습실 현장을 공개했다.

지난 18일 개막한 뮤지컬 '헤드윅'은 과거의 아픈 상처를 딛고 음악을 통해 새로운 인생을 살고자 하는 동독 출신의 트랜스젠더 가수, 헤드윅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오만석, 유연석, 마이클리, 정문성, 조형균, 전혜선, 제이민, 유리아 등 초호화 캐스트로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특히, 최근에 공개된 포스터와 '헤드윅'의 사진은 완벽하게 아름다운 여배우로 변신한 다섯 배우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모았다.

이번에 공개된 사진은 열정 넘치는 배우들의 생생한 연습 현장을 엿볼 수 있다. 캐릭터에 완전히 몰입한 배우들은 신나게 뛰어 노는 한 편, 실제로 눈물을 흘리기도 하며 무대 위 공연 못지 않은 열연을 펼쳤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서로 호흡을 맞추는 배우들의 자연스러운 모습도 눈길을 끈다.

 
 
 
 
 
 
 
 
 
 
 
 
 
 

한편, 스타일리쉬한 록 음악과 강렬한 스토리의 뮤지컬 '헤드윅'은 관객과 평단 모두의 극찬을 받으며, 2005년 4월 초연 이후 현재까지 통산 2,000여회 공연, 누적 공연관람객수 약 48만명 등 흥행 대기록을 세우고 있다. 11월 5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 공연되며, 인터파크 티켓 사이트에서 예매할 수 있다.

some@mhns.co.kr 사진 ⓒ쇼노트





 
 



 
MHN 포토
서정준 | some@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