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크나큰, '너뿐이야' 무대로 양현석 사로잡아 "합격자 등장하나"
  • 박소연
  • 승인 2017.11.13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JTBC '믹스나인' 방송 캡처

[문화뉴스 MHN 박소연 기자] 그룹 크나큰(KNK)이 '믹스나인'에서 반전매력을 뽐냈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JTBC 서바이벌프로그램 '믹스나인'에는 크나큰이 출연해 양현석과 태양의 앞에서 오디션을 진행했다.

이날 크나큰 멤버 오희준은 유승우의 'My Son'을 "태양이랑 민효린처럼 연애할래요"라는 가사로 개사하는 센스를 보였고, 김유진은 브루노 마스(Bruno Mars)의 'The Lazy Song'을, 정인성은 팀의 '사랑한 만큼'을 불렀다.

양현석은 "지루하고 뻔하다. 아이돌 그룹이 이런 노래를 선곡해야 하는 건지 답답하다"며 선곡에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어 "크나큰이라는 그룹 장점 중에 춤이 있냐"고 묻자, 멤버 박승준은 "저희 다 할 수 있다"며 자신 있게 다음 무대를 펼쳤다.

크나큰은 마지막 단체 곡으로 박진영의 '너뿐이야'를 선곡, 안정된 라이브와 다섯 멤버의 큰 키를 자랑하는 섹시한 안무로 완벽한 무대를 선사했다. 

무대가 끝난 후 양현석은 혹평했던 것이 무색하게 "반전이야. 반전 매력"이라며 입가에 웃음을 띄웠고, "박승준 군은 심사위원이라면 합격자가 몇 명일 것 같냐"는 질문을 끝으로 방송을 마무리했다.

크나큰 멤버 모두가 합격할 수 있을지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는 가운데, 서바이벌프로그램 '믹스나인'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smallkite@mhnew.com







 
MHN 포토
박소연 | smallkite@mhnew.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