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2' 효리, 떠나는 윤아에 "너 없으면 못살 것 같아"
  • 박효진
  • 승인 2018.05.14 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JTBC '효리네 민박2' 방송 화면

[문화뉴스 MHN 박효진 기자] '효리네 민박2' 이효리가 윤아와의 이별을 아쉬워했다.

13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2'에서는 윤아와 이별하는 이상순-이효리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상순은 윤아에게 "얼른 가서 너의 생활로 돌아가. 우리는 잊어도 돼"라고 말했다.

윤아는 "어차피 연락 자주 하고 놀러도 올 거라서"라며 아쉬운 마음을 달랬다. 그러나 이내 이별의 순간이 다가오자 이효리와 윤아는 서로를 꼭 끌어안으며 이별을 힘들어했다.

이효리는 "윤아야 나 너 없으면 못살 것 같아"라며 이별을 아쉬워했고, 윤아가 떠난 후 이상순은 "이제 우리밖에 없어. 아무도 없어"라며 허전해했다.

hawwah@mhnew.com


관련기사


 
MHN 포토
박효진 | hawwah@mhnew.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