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김치의 종류와 특색, 알고 먹으면 더 맛있는 우리 김치문화
지역별 김치의 종류와 특색, 알고 먹으면 더 맛있는 우리 김치문화
  • 이준호 기자
  • 승인 2019.01.07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후와 환경에 따른 서울, 경기도, 강원도, 충청도, 경상도, 전라도, 제주도 김치 알기
ⓒ픽사베이

[문화뉴스 MHN 이준호 기자] 한국인의 밥상에 빠질 수 없는 음식 '김치' 지역별로 김치의 특색과 종류를 안다면 더 맛있게 김치를 즐길 수 있다.

김치란 각종 대표적으로 무, 배추, 오이와 같은 채소를 소금에 절여 해산물부터 각종 식재재를 양념하여 염장한 발효식품으로, 보관의 기간, 방법에 따라 맛과 종류도 다양하다.

이러한 김치는 지역별로 다양한 특징이 나타나는데 그 이유는 지역별로 기후의 특성, 식재료의 특성이 다르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북쪽 지방일 경우 기온이 낮아 간이 약하고 심심한 형태의 김치가 보이며, 남쪽 지방의 경우 기온이 높아 간이 강하며 맵다.

ⓒ픽사베이

- 서울

서울은 한반도 중심에 위치하여 비교적 간이 강하거나 약하지 않으며 중간 정도의 담백한 형태를 보인다.

수도의 역할을 했던 서울은 각종 농산물을 접할 수 있어 다양하고 가지수가 많은 특성을 보이며 보기에도 깔끔하며, 대표적으로는 배추김치, 보쌈김치, 오이김치 등이 있다.

- 경기도

경기도의 경우 수도권의 영향과 해안과 산간 지방의 영향을 고루 받은 특색있는 김치가 나온다. 그로 인해 다른 지역보다 다양한 종류의 김치가 있으며 강원, 충청, 지역의 영향도 받았다.

서울과 비슷하게 짜지도 싱겁지도 않은 적당한 양념의 형태를 보인다. 섞박지와 총각김치, 깍두기가 대표적이며 젓갈에는 새우젓, 조기젓, 황석어젓 등 담백한 젓갈을 이용하는 특징이 나타난다.

ⓒ픽사베이

- 강원도

강원도는 동해안과 접해 있는 영동지방과 경기 지역과 닿아 있는 영서지방으로 나뉘며, 환경과 기후에 따라 특색있는 김치가 나타난다.

동해안과 접해 있는 영동지방의 경우 말린 생태, 오징어를 김치에 넣은 특색있는 해산물과 김치가 만나는 특색있는 김치가 나타난다.

산간지역에 위치한 영서지방의 경우 고산지대에 위치하여 영동지방과 타 지역에 비해 심심한 김치의 모습이 나타난다. 또한 매니아 층이 많은 갓김치가 대표적이다.

강원도 지역은 해안과 산간 모두 접해있어 해물김치, 오징어김치, 더덕김치, 산갓김치 등 다양한 종류의 김치가 있다.

- 충청도

충남 지역의 해산물, 충북 지역의 채소가 어우러져 소박하고 담백한 김치를 만든다.

타 지역에 비해 젓갈 사용이 적어 젓갈의 향과 맛이 익숙하지 않은 사람이라면 충청도 지역 김치가 입에 잘 맞는다. 부재료로는 미나리, 파 등이 많이 들어가 김치의 시원한 느낌을 더한다.

대표적으로 나박김치, 돌나물 김치, 가지 김치 등이 있으며, 양념을 적게 넣어 채소의 맛에 중점을 둔 김치들이 탄생한다.

- 경상도

경상도 김치는 전라도와 마찬가지로 따듯한 날씨로 인해 김치가 쉽게 시어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간이 짜며, 맵고 얼얼한 김치의 형태가 나타난다.

경상도는 특이하게 찹쌀풀을 김치에 넣는게 특징이다. 물과 찹쌀가루를 혼합하여 김치는 끈적하게 만들어주며 식감과 달리 시원한 맛의 형태이다.

경남 남해 지역의 경우 생굴을 이용한 김치의 형태도 많이 보인다.

- 전라도

전라도 김치는 풍부한 해산물과 여러 가지 채소가 들어가는 등 대한민국 대표 인심 지역 답게 풍부한 속 재료가 들어간다.

경상도와 마찬가지로 따듯한 기후로 인해 짜고 칼칼한 김치의 맛이 특징으로 나타나며, 많은 재료를 써 탁하고 거북할 수 있지만 깊은 맛이 일품이다.

다양한 젓갈을 사용하며 특유의 절임 방식을 사용하며, 타 지역과 달리 고춧가루가 아닌 고추를 간 걸쭉한 형태의 고추를 사용하며 고들빼기, 갓김치, 나주 동치미 등이 대표적이다.

ⓒ픽사베이

- 제주도

섬 지역의 특성상 과거 식자재가 귀해 되도록 간단한 양념을 사용해 재료 본연의 맛을 살린 김치를 만든다.

하지만 제주지역의 특성을 살린 신선한 해산물을 넣은 김치의 형태를 보이며 전복김치, 톳김치 등이 나타난다.

또한 제주는 한겨울에도 따듯한 기후를 보여 김장을 많이 하지 않으며 겨울에도 잘 자라나는 채소를 통해 김치를 담가 먹는다.

제주도를 대표하는 해산물뿐만 아니라 귤과 유채를 이용한 김치가 있어 내륙지방에 비해 특색있는 김치의 형태를 보인다.

시중 대형마트, 인터넷 쇼핑 등을 통해 다양한 김치에 대한 접근성이 증대됐지만 그 지역의 김치를 알고 먹는 것과 모르고 먹는 것은 확연한 차이가 있다.

자신의 입맛에 잘 맞는 김치를 알고 이해할 수 있을 때 한국 전통음식인 김치를 더욱 더 즐길 수 있게 된다.

여유가 된다면 시간을 내 각 지역 김치를 체험해보며 맛보는 것도 즐거운 시간이 될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