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왕가위 감독 제작사와 계약 "앞으로 더 많은 중화권 감독, 배우와 작품을 함께 하고 싶다"
송혜교, 왕가위 감독 제작사와 계약 "앞으로 더 많은 중화권 감독, 배우와 작품을 함께 하고 싶다"
  • 김인규 기자
  • 승인 2019.04.15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혜교, 왕가위 감독 제작사 '쩌둥영화'와 계약
출처 : 송혜교 인스타그램
출처 : 송혜교 인스타그램

[문화뉴스 MHN 김인규 기자] 한류스타로 중화권에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배우 송혜교가 거장인 왕가위(王家衛·왕자웨이) 감독의 영화 제작사와 계약했다.

송혜교는 전날 홍콩 금상장 영화상에 시상자로 참석해 이같이 밝히고 "앞으로 더 많은 중화권 감독, 배우와 작품을 함께 하고 싶다"고 말했다고 신화망이 15일 보도했다.

왕가위 감독의 회사 '쩌둥영화'도 전날 소셜미디어 웨이보 계정에서 "'일대종사'로 인연을 맺은 송혜교가 멀리서 산과 바다를 건너왔다. 환영한다"고 송혜교의 합류 소식을 전했으며, 송혜교는 언론 인터뷰에서 쩌둥영화와의 계약과 관련해 "나는 왕가위 감독, 쩌둥영화와 좋은 친구"라면서 "이번 계약 이후 앞으로 더 많은 뛰어난 중화권 감독, 배우와 함께 일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혜교는 2013년 개봉한 왕가위 감독의 '일대종사'에서 양조위(梁朝偉·량차오웨이)가 연기한 무술가 엽문의 부인 역할로 출연했다.

쩌둥영화와 계약한 스타 배우들로는 양조위 외에도 '화양연화'의 장만옥(張曼玉·장만위)을 비롯해 유가령(劉嘉玲·류자링)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MHN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