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서울 가볼만한 곳] 폴란드 전통 집밥을 서울에서?
[5월 서울 가볼만한 곳] 폴란드 전통 집밥을 서울에서?
  • 이채원 기자
  • 승인 2019.05.13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서울 가볼만한 곳] '2019 음식문화교류전', 올해의 주인공은 '폴란드'

 

출처: 농림축산식품부
출처: 농림축산식품부

 

[문화뉴스 MHN 이채원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와 한식진흥원은 13일 주한폴란드대사관과 함께 5월 13일부터 31일까지 서울 청계천에 위치한 한식문화관에서 '한-폴란드 음식문화 교류전'을 연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폴란드와 우리나라의 무역 규모는 매년 꾸준히 커지고 있고 농식품 수출은 최근 3년간 37% 증가했다"며 "양국 수교 30주년을 기념해 식문화에 대한 상호 이해를 높이고, 농식품 분야 교류를 활발히 하고자 행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행사 기간동안 우리나라와 폴란드 전통 가정식 각각의 문화, 역사, 식재료 등등을 깊이 이해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이 마련된다.

행사 첫날에는 한식당 '주옥'의 신창호 오너셰프가 죽순과 취나물 등 봄철 식재료를 활용한 한식 요리를 선보이며, 같은 날 폴란드 바르샤바 인터컨티넨탈 호텔의 카를 오크라사 수석 주방장은 감자와 오리고기를 활용한 폴란드 가정요리를 내놓는다.

또한 우리나라와 폴란드의 음식, 문화, 역사의 공통점과 차이점을 설명하는 강연도 마련된다.


행사 기간 한식문화관을 찾는 방문객들은 양국을 대표하는 각종 식자재를 살펴볼 수 있다.

13일 오후 6시 열리는 개막식에는 오병석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 피오르트 오스타셰프스키 주한폴란드 대사 등 150여 명이 참석한다.

오병석 식품산업정책실장은 "앞으로도 해외 여러 국가와 식문화를 교류하는 기회를 마련해 국가 간 우호 관계를 증진하고, 국내 농식품 수출과 한식 소비 확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행사의 목적을 설명했다.

한국과 폴란드 수교 30주년을 맞이해 폴란드의 음식과 문화를 제대로 즐길만한 좋은 기회이니만큼 5월 서울 가볼만한 곳으로 추천한다.

 

 


 
MHN 포토
이채원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