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후에시, 한국에서 받은 '그리팅맨' 조각상 공원에 설치
베트남 후에시, 한국에서 받은 '그리팅맨' 조각상 공원에 설치
  • 김재정 기자
  • 승인 2019.05.16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에는 연천, 제주 등에, 해외에는 에콰도르, 파나마 등에 설치된 '그리팅맨'... 평화와 우정 상징해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김재정 기자] 베트남 중부에 위치한 후에 시에 우리나라 유영호 작가의 조각상 '그리팅맨'(Greeting Man, 인사하는 사람)이 설치된다. 

16인 베트남 온라인 매체는 응우옌 반 타인 후에 시 인민위원회 위원장(시장)은 그리팅맨을 후에 시에 위치한 후에 교육대 앞에 있는 바 탕 하이 공원에 설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결정은 유 작가가 후에 시와 우호 교류 협정을 맺은 경기도 남양주시를 통해 그리팅맨을 선물하겠다고 제안한 지 3개월 만의 발표이다. 

이 조각상은 본래의 높이가 6m여서 후에 시 내에 마땅한 설치 장소를 정하는 데에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후에시는 결국 주변 환경과 조화되고 후에 시에서 위화감을 조성하지 않도록 조각상을 4m 이내로 제작해달라고 요청했고, 남양주시와 유 작가가 이를 적극적으로 수용하여 극적으로 해결했다. 

고개를 숙여 인사하는 거인을 형상화하여 후에시와 남양주 시 사이의 평화와 우정 등을 상징하는 이 조각상은 현재 국내 강원도 양구군과 경기도 연천군, 제주 등에 설치되어 있고 해외에도 우루과이 몬테비데오, 파나마 파나마시티, 에콰도르 키토시 등 세계 곳곳에 설치되어 있다. 

한편 후에 시는 옛 응우옌 왕조(1802~1945년)의 수도로 베트남의 역사와 문화를 간직하고 있는 도시이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인 후에성, 티엔무사원, 차롱릉 등 7개의 왕릉을 보유하여 다낭, 호이안과 함께 베트남 중부를 대표하는 관광지로 자리하고 있다. 

남양주시는 지난해 11월 조광한 시장이 후에 시를 직접 방문하며 우호 교류 협력 의향서를 교환하고 지난 2월 협정을 체결하며 우호 관계를 맺고 있다.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