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서울시장, '제로페이 활성화'위한 업무 협약 진행
박원순 서울시장, '제로페이 활성화'위한 업무 협약 진행
  • 김다슬 기자
  • 승인 2019.05.16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날 박 시장은 이동통신 유통점에서 휴대폰 악세서리를 제로페이로 직접 구매하기도 했다.
출처 연합뉴스
출처 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 박원순 서울지상이 16일 오전 10시 신청사 간담회장에서 '제로페이 활성화'를 위해 박선오 (사)전국이동통신유통협회 공동회장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전국이동통신유통협회 소속 이동통신 유통점은 업무 협약에 따라 제로페이 가맹점 가입을 독려하도록 한다.

또한 각 유통점에 홍보를 위한 제로페이 리플릿, 포스터를 비치하기로 했다. 서울 전역의 이동통신 유통점은 휴대폰 대리점 및 판매점을 포함해 총 3000여 곳이 존재한다.

이날 박 시장은 이동통신 유통점에서 휴대폰 악세서리를 제로페이로 직접 구매했다.


(사)전국이동통신유통협회는 지난 1월 발족한 '제로페이 국민운동본부'에 참여하였으며, 그를 계기로 이번 서울시와 업무협약도 체결하게 되었다.

당시 국민운동본부는 판매자이자 소비자 일원으로 제로페이 이용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소비자를 위한 혜택 모색, 제로페이 활성화에 뜻을 함께 하겠다는 결의문을 낭독했다.

한편, '제로페이 국민운동본부'는 120여 개의 중소상인, 자영업자, 프랜차이즈 관련 단체들로 이루어져 있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