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달연대기’ 방송시간, 송중기 이혼 때문?…시청자 불만 폭주
‘아스달연대기’ 방송시간, 송중기 이혼 때문?…시청자 불만 폭주
  • 김지현
  • 승인 2019.07.13 2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중기/tvN 제공
송중기/tvN 제공

 

‘아스달 연대기 방송 시간’이 13일 오후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며 ‘아스달 연대기 방송 시간’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는 각 6회씩 총 세 개의 파트로 구성됐다. 지난 6월 1일 막을 올린 ‘아스달 연대기’는 파트1 ‘예연의 아이들’, 파트2 ‘뒤집히는 하늘, 일어나는 땅’까지 방송됐다. 지난 7일 파트2까지 마침표를 찍었다.

파트3 ‘아스, 그 모든 전설의 서곡’은 오는 9월 7일 방송을 앞두고 있다.

주요기사

이에 시청자들의 원성이 자자하다. 일부 네티즌들은  “송중기 때문인 것 같음. 배역 바꾸려고?”라고 지적했다. 또 다른 네티즌은 “송중기 이혼 때문에 그런 거지? 지금 찍을 상황이 아니니까”라고 분노했다.

그런가 하면 또 다른 네티즌들은 “시청자 우롱하냐. 어처구니 없어서 처음 댓글단다”고 분노를 표했다.

이에 tvN 측은 “CG 등 후반작업을 거쳐야 할 것이 많기 때문에 이 같이 이례적인 편성을 결정했다”라며 “주인공들이 운명적인 변곡점을 맞이하면서, 제작상으로도 모든 역량을 쏟아 부어야 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한 바 있다.

한편 ‘아스달 연대기’ 2부 종영 후속작으로 여진구,이지은(아이유) 주연의 ‘호텔 델루나’가 방송됐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