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르멘 그 자체' 나디아 크라스테바 첫 내한... 오페라 '카르멘' 공연
  • 김민송 기자
  • 승인 2019.08.13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지오페라단, 10주년 기념 오페라 '카르멘' 공연
전 세계를 섭렵한 카르멘 메조소프라노 나디아 크라스테바 첫 내한
나디아 크라스테바, 빅토르 안티펜코, 마리오 데 까를로, 마크 깁슨 등 세계적인 주역들
출처: 수지오페라단, '2019 오페라 카르멘 갈라' 포스터
출처: 수지오페라단, '2019 오페라 카르멘 갈라' 포스터

[문화뉴스 MHN 김민송 기자] 수지오페라단이 10주년 기념 오페라 '카르멘'을 오는 24일 공연한다.

수지오페라단이 준비한 이번 공연에는 안나 네트렙코, 안젤라 게오르규와 함께 이 시대 최고의 디바로 손꼽히는 나디아 크라스테바, 2019-2020 시즌 뉴욕 메트로폴리탄 극장 주역 가수 빅토르 안티펜코가 내한하여 출연한다. 특히 나디아 크라스테바는 '카르멘 그 자체였다'라는 극찬을 받은 바 있다.

조르주 비제의 걸작이라 불리는 '카르멘'의 이번 공연은 인간의 내면적 가치를 끌어내는 젊은 거장 마리오 데 까를로가 연출했으며 완벽한 균형을 이끌어내는 마크 깁슨이 지휘할 예정이다. 세계적인 오페라 주역들과 국내 최정상급 성악가들, 화려하고 과감한 플라멩코 무용단, 대규모 오케스트라가 어우러져 오페라 팬들의 기대를 사고 있다.

수지오페라단 관계자는 "그랜드 오페라를 방불케하는 의상과 조명, 명품 연출을 준비했다"라면서 "세계시장을 선도하는 대한민국 프리미엄 오페라 제작의 메카 수지오페라단과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함께하는 오페라 '카르멘' 갈라를 통해 스페인의 정열과 낭만을 만끽하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오페라 '카르멘' 갈라는 오는 9월 24일 8시 롯데콘서트홀에서 관람할 수 있다.

 

-------

'카르멘 그 자체' 나디아 크라스테바 첫 내한... 오페라 '카르멘' 공연

수지오페라단, 10주년 기념 오페라 '카르멘' 공연
전 세계를 섭렵한 카르멘 메조소프라노 나디아 크라스테바 첫 내한
나디아 크라스테바, 빅토르 안티펜코, 마리오 데 까를로, 마크 깁슨 등 세계적인 주역들




 
MHN 포토
김민송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