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1회 대통령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결선' 개최... 대전 한밭대 체육관에서
'제11회 대통령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결선' 개최... 대전 한밭대 체육관에서
  • 김예진 기자
  • 승인 2019.08.16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7일, 18일 양일간 열려... 종합우승 지자체에 대통령상 수여
출처: 한국e스포츠협회

[문화뉴스 MHN 김예진 기자]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가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오는 17일 대전 한밭대 체육관에서 '제11회 대통령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결선을 개최한다.

김용삼 제1차관은 개회식에 참석, 16개 시도 대표 선수들을 격려한다.

'대통령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는 올해로 11회를 맞이하는 행사로 아마추어 이스포츠의 저변을 확대하고 이스포츠를 누구나 즐기는 생활 여가문화로 발전시키기 위한 행사다.

8월 17일과 18일 양일간 열리는 이번 대회에서는 지역 예선과 결선을 거쳐 선발된 16개 시도의 대표 선수들이 종목별 경기에 참가, 올해 이스포츠의 대한민국 최고 지자체를 가린다.

정식종목은 총 4종목으로 라이엇게임즈의 리그오브레전드, 펍지의 배틀그라운드, 넥슨의 카트라이더, 한빛소프트의 오디션이며, 2가지 시범종목 경기도 이뤄진다. 슈페설의 브롤스타즈와 넷마블의 모두의마블이다.



종합우승 지자체에는 대통령상이, 정식종목 우승팀에는 문체부장관상이, 모범 지자체에는 문체부 장관 표창 등이 수여된다.

김용삼 제1차관은 “이스포츠는 이제 전 세계 젊은이들의 새로운 문화로 자리 잡았다.”라며, “이스포츠 종주국으로서의 대한민국 위상을 더욱 높이고, 더욱 많은 사람들이 이스포츠 문화를 체험하고 향유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

'제11회 대통령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결선' 개최... 대전 한밭대 체육관에서

오는 17일, 18일 양일간 열려... 종합우승 지자체에 대통령상 수여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