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2 떡밥" vs "단순 우정출연" … 호텔 블루문, 김수현 新주인으로 등극
  • 김민정
  • 승인 2019.09.01 2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즌2 떡밥" vs "단순 우정출연" … 호텔 블루문, 김수현 新주인으로 등극

사진 출처 : tvN 방송화면
사진 출처 : tvN 방송화면

 

호텔 블루문에 새주인으로 김수현이 등극한 가운데 시즌2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1일 김수현이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 출연했다. 마지막회 특별출연이었다. 아이유(이지은)이 떠난 뒤 호텔 델루나의 뒤를 이을 호텔 블루문의 주인으로서의 출연이었다.

이날 보름달이 뜨자 ‘호텔 블루문’의 문이 열렸고 이후 깔끔한 정장 차림을 한 남자가 등장했다. 

등장한 남자는 바로 김수현이었다. 이어 "달이 떴군요. 영업 시작합시다"라고 말한 김수현을 인상적인 말을 끝으로 '호텔 델루나'는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배우 김수현은 주인공 장만월 역을 맡은 이지은, 남자 주인공 구찬성 역의 여진구, 이 드라마의 연출을 맡은 오충환 PD와 친분으로 카메오 출연을 했다. 김수현은 오충환 PD와 '별에서 온 그대'를 촬영했고, 아이유와는 '드림하이1', '프로듀사'로, 여진구와는 '해를 품은 달'로 인연이 있다.

한편, tvN ‘호텔 델루나’는 오늘(1일) 방송을 끝으로 16부작 막을 내렸다. 
 



 
MHN 포토
김민정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