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박해진 칠색조 매력 발산! '싱그러움부터 냉철함까지'
  • 김지현
  • 승인 2020.02.14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마운틴무브먼트 제공'
'출처-마운틴무브먼트 제공'

 

[문화뉴스 MHN 김지현 기자]

'포레스트'의 박해진이 칠색조의 매력을 발산했다.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의 주인공 강산혁으로 분한 박해진은 극 중 냉철한 완벽주의자인 M&A 전문가 강산혁 역할을 맡았다. 

박해진은 촬영을 위해 강원도 일대는 물론 서울, 남양주 등을 돌며 소방관 역할과 기업사냥꾼으로 분해 고군분투해 왔다. 실제로 드라마 촬영 당시 무려 8kg 이상이 빠질 만큼 힘든 촬영 및 훈련을 거듭하며 강행군을 해왔고 보는 이들도 안타까울 만큼 많은 장면을 소화했다. 
 
그는 현장서 언제나 촬영장에서 웃음을 잃지 않으며 걱정하는 스태프들과 배우들을 활기차게 격려하며 촬영장을 종횡무진하는 등 톱배우로서의면모를 과시했다.

한편, '포레스트'는 현실적인 욕망을 지닌 인물들이 각자 행복하지 않은 기억으로 입은 마음의 상처를 '숲'이라는 공간에 모여들면서 치유해 나가고 행복의 본질을 깨닫는 내용을 그린 작품. 매주 수목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