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트롯신이 떴다’ 스페셜 MC 장도연, 초면에 '고관절 댄스'
  • 선수빈 기자
  • 승인 2020.07.15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도연과 트롯신들의 불꽃튀는 '댄스 대결'
장도연&남진, 느닷없는 '고관절 댄스' 원조 논란... 케미 폭발
트롯신 공식 '사위' 정용화, 과연 누구의 사위가 될지
‘트롯신이 떴다’ 장도연, ‘스페셜 MC로 전격 출격
출처: SBS ‘트롯신이 떴다’ 예고편 캡처
스페셜 MC 장도연, 초면에 '고관절 댄스'

 

[문화뉴스 MHN 선수빈 기자] 15일 방송되는 ‘트롯신이 떴다’에서는 장도연의 등장에서부터 트롯신 공식 '사위' 정용화의 선택이 공개될 예정이다.

스페셜 MC로 출연한 장도연은 촬영장에 가장 먼저 도착해 트롯신들과 설레는 첫 만남을 준비하며 극도로 긴장했다. 대부 남진은 장도연이 출연하는 코미디 프로그램을 전부 다 챙겨 봤을 정도로 장도연의 팬이라고 밝혀 도연을 안심시켰다. 

이어, 두 사람 사이엔 남진의 트레이드 마크인 ‘둥지’ 고관절 댄스의 원조 논란(?)이 일어나 눈길을 끌었다. 그동안 장도연이 개그 소재로 밀고 있었던 ‘고관절 댄스’와 유사한 춤으로 시청자들의 웃음을 유발했다.

이에 두 사람은 ‘고관절 댄스’ 배틀을 펼쳐 관심을 모았다. 두 사람은 진지하게(?) 고관절에 대해 논하며 불꽃 튀는 ‘고관절 승부’를 가렸는데, 결국 대부 남진은 장도연을 ‘고관절 댄스 사부’로 인정하고 한 수 배우기까지 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트롯신 공식 사위 정용화는 때아닌 선택의 기로에 서게 돼 진땀을 흘렸다. 설운도가 “내 딸이냐, 주현미 씨의 딸이냐”라며 정용화를 사위로 삼고 싶어 하는 속마음을 ‘돌직구’로 고백한 것. 과연, 트롯신 공식 사위 정용화의 선택은 어땠을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첫 만남부터 역대급 ‘절친(?)케미’가 폭발한 장도연과 트롯신들의 하루는 오는 15일 수요일 밤 10시 SBS ‘트롯신이 떴다’에서 공개된다.

----------

SBS ‘트롯신이 떴다’ 스페셜 MC 장도연, 초면에 '고관절 댄스'
장도연과 트롯신들의 불꽃튀는 '댄스 대결'
장도연&남진, 느닷없는 '고관절 댄스' 원조 논란... 케미 폭발
트롯신 공식 '사위' 정용화, 과연 누구의 사위가 될지
‘트롯신이 떴다’ 장도연, ‘스페셜 MC로 전격 출격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