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자재단, 28일 전시관-체험시설 재개관
  • 배상현 기자
  • 승인 2020.07.28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경기도자박물관, 여주 세계생활도자관 등 도자재단 전시관 재개관
시설수용 인원 대비 30% 이내 동시간대 입장인원 한정
전시 관람 가능 인원 및 사전 예약 관련 사항은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 확인
출처=경기도
광주 경기도자박물관 전시 ′근대도자, 산업과 예술의 길에 서다′

[문화뉴스 MHN 배상현 기자] 한국도자재단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시 휴관한 전시관과 도자 체험시설 등을 28일부터 개관한다.

이번 재개관은 지난 5월 29일 코로나19 수도권 확산으로 인해 휴관한 재단 문화 시설을 60일 만에 개관하는 것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도민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재개관하는 시설은 광주의 경기도자박물관, 클레이 플레이(Clay Play), 체험교실, 이천의 토락교실, 여주의 세계생활도자관,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도자세상 쇼핑몰 등으로 도민은 전시 관람 및 도자 체험 프로그램, 도자쇼핑 등을 모두 즐길 수 있다.

출처=경기도
여주 세계생활도자관 전시 ′색을 빚다 Making Colors′

재단은 안전한 전시 관람을 위해 전시 시설수용 인원 대비 30% 이내로 동시간대 입장인원을 한정해 ‘거리두기 관람’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천 토락교실과 광주 Clay Play, 여주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등 체험 프로그램은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또한, 방역대책으로 전자출입명부 시스템 도입, 열화상 카메라 설치, 마스크 미 착용자 출입제한, 1일 2회 이상 시설물 소독 등을 통해 코로나19 방역 기준을 철저히 준수할 계획이다.

전시 관람 가능 인원 및 사전 예약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연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문화시설 재개관이 코로나19로 지친 도민에게 위로와 희망을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있는 만큼 거리두기와 시설방역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도자재단, 전시관·체험시설 재개관…28일부터

광주 경기도자박물관, 여주 세계생활도자관 등 도자재단 전시관 재개관
시설수용 인원 대비 30% 이내 동시간대 입장인원 한정
전시 관람 가능 인원 및 사전 예약 관련 사항은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 확인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