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포토] '강철비2: 정상회담'에서 만나는 유연석의 새로운 얼굴
  • 이지숙
  • 승인 2020.08.0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문화뉴스 MHN 이지숙 기자] 배우 정우성이 지난 23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진행된 영화 '강철비2: 정상회담'(감독 양우석) 언론 시사회에 참석했다.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은 남북미 정상회담 중에 북의 쿠데타로 세 정상이 북의 핵잠수함에 납치된 후 벌어지는 전쟁 직전의 위기 상황을 그리는 영화다. '강철비2: 정상회담'은 2017년 개봉한 '강철비'와 내용으로 연결되는 속편이 아닌 상호보완적인 속편을 표방한다. '강철비'의 북 최정예요원 역의 정우성이 대한민국 대통령을, 남의 외교안보수석 역을 했던 곽도원이 진영을 바꿔, 북의 쿠데타 주동자인 호위총국장을 연기한다.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 유연석

'강철비2: 정상회담'에서 북 위원장 조선사 역을 맡아 지금껏 본 적 없는 얼굴을 보여준 유연석은 "드라마를 보신 분들은 제 모습을 어색해할 수도 있고 새롭게 느낄 것 같다. 저 또한 영화 속 제 자신을 보면서 새로웠다"고 밝혔다.

이어 "선배님들과 어울려서, 또 북한말을 쓰면서 연기를 하는 것을 재미있게 봤다"고 덧붙였다.

유연석은 "실제 인물을 모사하면서 연기를 하고 싶지 않아서, 저 나름대로의 해석을 해서 영화상에서 보여줄 수 있는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고 전했다.

한편, '강철비2: 정상회담'은 7월 29일 개봉해 관객들과 만나고 있다.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