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서울 미래유산’ 클립영상 공모전 10일 개최…총 시상금 200만 원
  • 배상현 기자
  • 승인 2020.08.10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미래유산에 담긴 다양한 이야기를 영상으로 촬영, 1인 최대 3개 영상 출품 가능
총 시상금 2백만 원, 입상작은 게릴라상영회 및 SNS를 통한 온·오프라인 홍보
출처=서울특별시
‘2020 서울 미래유산’ 클립영상 공모전

[문화뉴스 MHN 배상현 기자] 서울시가 미래유산에 관한 공감대를 불러일으키고 시민의 기억과 감성을 공유하는 '서울 미래유산 클립영상 공모전'을 8월 10일부터 9월 11일까지 개최한다.

'서울 미래유산 클립영상 공모전'에 참가하기 위해서는 470개 서울 미래유산과 관련된 다양한 이야기를 60초 이내의 영상으로 촬영하여 참가신청서와 함께 제출하면 된다.

1인당 최대 3개의 작품까지 출품 가능하며, 반드시 본인 창작물이어야 한다. 입상은 1인 1작품에 한한다.

서울 미래유산 목록(’20년 현재 470개 선정)은 ‘미래유산 홈페이지’ 새소식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참가 신청서는 ‘내 손안에 서울’ 공모전 페이지 또는 ‘미래유산 홈페이지’ 새소식 게시판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으며, 출품 영상과 함께 전자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수상자는 오는 9월 23일 13명을 선정해 발표할 예정이며, 총 2백만 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이 지급된다.

미래유산 관련 전문가 및 전문 PD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를 통해 선정심사를 진행하며, 다수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의미가 담겨있는지, 영상의 계절감이 살아있는지, 참신한 표현기법의 사용 등 미적 감각이 잘 드러나 있는지를 종합적으로 평가하게 된다.

최우수로 선정된 작품에 대해서는 50만 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이 지급된다.(최우수 1명 50만 원, 우수 3명 각 20만 원, 장려 9명 각 10만 원 상당의 문화상품권)

선정된 13편의 입상작들은 10월 게릴라 상영회 송출 및 SNS를 통한 미래유산 온·오프라인 홍보 등에 활용될 계획이다. 게릴라 상영회는 한강공원, 서울광장 등 시민이 다수 모인 곳에 영상홍보차량으로 송출하여 진행된다.

김경탁 문화정책과장은 "'서울 미래유산’은 과거와 미래를 이어주는 100년 후 보물"이라며, "이번 공모전을 통해 아름다운 영상을 매개로 미래유산에 관한 시민들의 추억과 이야기를 되새겨 보며 서울의 문화유산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

‘2020 서울 미래유산’ 클립영상 공모전 10일 개최…총 시상금 200만 원

서울미래유산에 담긴 다양한 이야기를 영상으로 촬영, 1인 최대 3개 영상 출품 가능
총 시상금 2백만 원, 입상작은 게릴라상영회 및 SNS를 통한 온·오프라인 홍보





관련기사


 
MHN 포토
배상현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