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미키' 김도연, "다시 연습생으로 돌아가고 싶었다"
  • 박소연
  • 승인 2017.08.08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문화뉴스 MHN 이현지 기자

[문화뉴스 MHN 박소연 기자] 김도연·최유정의 합류로 데뷔 전부터 화제를 모은 걸그룹 '위키미키'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판타지오의 새로운 걸그룹 '위키미키'는 김도연, 최유정, 지수연, 엘리, 세이, 루아, 리나, 루시로 구성된 8인조 걸그룹이다. 

금일 (8일) 장충체육관에서 위키미키 데뷔 기념 쇼미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멤버 김도연과 최유정에게 "사실상 두 번째 데뷔 아니냐. 기분이 어떤가"라는 질문이 돌아왔고, 이에 김도연은 "다시 연습생으로 돌아가는 게 싫지 않냐는 질문을 많이 들었는데, 사실 어서 빨리 연습생으로 돌아가고 싶었다. 하면서 부족한 점을 많이 느꼈다 연습생으로 돌아가서 내 실력을 향상시키고 싶었다"고 전했다. 

이어 최유정은 "두 번째 데뷔 기분은 정말 다르다. '아이오아이'떄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통해 여러명이 모여서 데뷔를 한 거다. 지금은 우리끼리 새로운 시작을 하는 거다. 그때처럼 사랑을 받기 위해서 차근차근 준비했다"고 덧붙였다.

'위키미키'는 서로를 알아보는 열쇠를 가진 8명의 개성 넘치는 소녀(Meki)와, 그렇게 만나 또 다른 새로운 세상을 여는 열쇠를 가지게 된 소녀는 (Weki)라는 뜻을 담은 이름이다. 또한 위키미키의 앞글자를 따면 '위미(WEME)' 나와 우리가 되어, 8명의 멤버들이 모여 한 그룹을 만들어 낸다는 이중적인 의미를 담았다.

위키미키의 데뷔 앨범 타이틀곡 '아이 돈 라이크 유어 걸프렌드(I don't like your girfriend)'는 위키미키만의 틴크러쉬 매력을 보여주는 에너지 넘치는 힙합 장르의 곡이다. 이번 앨범은 타이틀곡을 비롯해 총 6트랙의 다양한 장르의 곡들로 구성되어 있다. 

soyeon0213@mhns.co.kr




 
MHN 포토
박소연 | soyeon0213@naver.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