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군문화예술재단, 평창 생활문화 활성화 위한 ‘판 프로젝트’ 진행
평창군문화예술재단, 평창 생활문화 활성화 위한 ‘판 프로젝트’ 진행
  • 이은비 기자
  • 승인 2019.08.21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원사업 연계 평창군문화예술재단 문화·예술 분야 자문위원 위촉식도 열려
주민들의 일상 속 문화 참여 확대 및 지역 문화주체로서의 성장과 문화공동체 형성 독려
▲ 평창군

[문화뉴스 MHN 이은비 기자] 평창군문화예술재단이 지역문화진흥원이 주최하는 “2019 ‘문화가 있는 날’ 생활문화동호회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2019 문화가 있는 날 생활문화동호회 활성화 지원사업은 주민들의 일상 속 문화 참여 확대 및 지역 문화주체로서의 성장과 문화공동체 형성을 독려하는 사업으로, 평창군문화예술재단에서는 평창군 내 생활문화 동호회의 원활한 교류와 생활문화 활성화를 위해 사업비 1천만원으로“평창 생활문화 ‘판’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평창군 생활문화 활성화를 위한 판을 다시 짜보는 의미로 이름 지어진 이 사업은 오는 9월 2일 첫 강연을 시작으로 다양한 주제의 강연 및 토론, 재능기부 활동, 선진문화지역 탐방 및 워크샵, 네트워크 파티, 포럼 등 평창군 내 생활문화 동호회가 직접 참여하여 활동 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평창 생활문화 ‘판’ 프로젝트”를 진행하기에 앞서 재단은 평창군 문화예술 분야의 실질적인 자문을 구하고 본 사업의 방향성을 수립하기 위해 평창군문화예술재단 문화·예술 분야 자문위원을 구성할 방침이다. 구성되는 자문위원은 총 16명으로, 임기는 1년이며 그 기간 동안 평창 군민들을 위한 문화예술 분야 사업의 방향 제안, 기관 및 단체간의 소통, 협력을 위한 가교역할 등을 맡게 된다.
주요기사


이를 위해 8월 21일 오전 10시 평창군문화예술재단 회의실에서 문화·예술 분야 자문위원 위촉식과 제 1차 평창군문화예술재단 문화·예술 분야 자문위원회의를 개최했으며, 공모에 선정되어 시행하게 된 “평창 생활문화 ‘판’ 프로젝트” 사업의 오리엔테이션이 진행됐다.

평창군문화예술재단은 앞으로 평창군 생활문화동호회의 활성화를 꾸준히 도모하고, 활동 영역을 넓혀갈 계획으로, 오는 10월 9일 “평창 생활문화 페스티벌” 개최, 9월 5일부터 8일까지 작은미술관 개관식 및 페스티벌, 11월 봉평콧등작은미술관 동호회 교류전 등 다채로운 행사를 추진할 예정이다. 상반기에 진행되었던 “평창 생활문화 활성화 지원사업” 역시 지속적으로 지원한다.

김도영 이사장은 “이번 공모 사업을 통해 평창군 생활문화 동호회의 활발한 상호 교류와 이를 통한 생활문화 활성화를 이루어가고자 한다.”며, “자문위원회에 문화·예술 분야의 실질적 자문을 구하고 적극적으로 소통하여, 군민 주체적인 문화예술 환경을 조성하는데 힘쓰겠다.”고 전했다.

-------------------------------------------------------

지원사업 연계 평창군문화예술재단 문화·예술 분야 자문위원 위촉식도 열려
주민들의 일상 속 문화 참여 확대 및 지역 문화주체로서의 성장과 문화공동체 형성 독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