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N영화] 9월 14일 추석특선영화 편성 및 소개 - 안시성, 신과함께 죄와벌, 인과연, 뺑반
[MHN영화] 9월 14일 추석특선영화 편성 및 소개 - 안시성, 신과함께 죄와벌, 인과연, 뺑반
  • 이솔 기자
  • 승인 2019.09.14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시성(JTBC) 신과함께 죄와벌, 인과연(SBS) 뺑반(KBS)

[문화뉴스 MHN 이솔 기자] 추석 주말 연휴인 14일에는 안시성(JTBC) 신과함께 죄와벌, 인과연(SBS) 뺑반(KBS)이 예정되어 있다.

 

출처 : 넥스트엔터테인먼트월드
출처 : 넥스트엔터테인먼트월드

안시성(JTBC) 밤 8시 40분

천하를 손에 넣으려는 당 태종은 수십만 대군을 동원해 고구려의 변방 안시성을 침공한다.20만 당나라 최강 대군 VS 5천명의 안시성 군사들.40배의 전력 차이에도 불구하고, 안시성 성주 양만춘과 전사들은 당나라에 맞서 싸우기로 결심하는데…동아시아 역사상 가장 위대한 승리를 이끈 안시성 전투가 시작된다! 압도적인 스케일과 멋진 스토리텔링으로 긴박감을 늦출 수 없는 영화이다.

 

신과함께 시리즈는 웹툰을 기반으로 한 영화로 많은 화제를 모았던 영화로, 죽어서 저승에 가게 된 주인공이 겪는 49일동안의 7번의 재판을 다룬 영화이다. 다소 종교적인 색채가 들어가 있는 영화임에 주의하길 바란다.

출처 :
출처 : 롯데엔터테인먼트

죄와벌 편 (SBS) 오후 4시 20분

저승 법에 의하면, 모든 인간은 사후 49일 동안 7번의 재판을 거쳐야만 한다. 살인, 나태, 거짓, 불의, 배신, 폭력, 천륜7개의 지옥에서 7번의 재판을 무사히 통과한 망자만이 환생하여 새로운 삶을 시작할 수 있다. “김자홍 씨께선, 오늘 예정 대로 무사히 사망하셨습니다” 화재 사고 현장에서 여자아이를 구하고 죽음을 맞이한 소방관 자홍, 그의 앞에 저승차사 해원맥과 덕춘이 나타난다. 자신의 죽음이 아직 믿기지도 않는데 덕춘은 정의로운 망자이자 귀인이라며 그를 치켜세운다. 저승으로 가는 입구, 초군문에서 그를 기다리는 또 한 명의 차사 강림, 그는 차사들의 리더이자 앞으로 자홍이 겪어야 할 7번의 재판에서 변호를 맡아줄 변호사이기도 하다. 염라대왕에게 천년 동안 49명의 망자를 환생시키면 자신들 역시 인간으로 환생시켜 주겠다는 약속을 받은 삼차사들, 그들은 자신들이 변호하고 호위해야 하는 48번째 망자이자 19년 만에 나타난 의로운 귀인 자홍의 환생을 확신하지만, 각 지옥에서 자홍의 과거가 하나 둘씩 드러나면서 예상치 못한 고난과 맞닥뜨리는데… 누구나 가지만 아무도 본 적 없는 곳, 2017년 새로운 세계의 문이 열린다!

 

주요기사


출처 : 롯데엔터테인먼트
출처 : 롯데엔터테인먼트

인과연 편 (SBS) 밤 8시 40분

천 년 동안 48명의 망자를 환생시킨 저승 삼차사, 한 명만 더 환생시키면 그들도 새로운 삶을 얻을 수 있다. 하지만 강림(하정우)은 원귀였던 수홍(김동욱)을 자신들의 마지막 귀인으로 정하는 이해할 수 없는 선택을 한다. 저승법 상 원귀는 소멸되어야 마땅하나 염라대왕(이정재)은 저승 삼차사에게 새로운 조건을 내걸며 강림의 제안을 수락한다. 염라의 조건은 성주신(마동석)이 버티고 있어 저승 차사들이 가는 족족 실패하는 허춘삼 노인을 수홍의 재판이 끝나기 전까지 저승으로 데려오는 것. 허춘삼을 데리러 이승으로 내려간 해원맥(주지훈)과 덕춘(김향기), 하지만 성주신의 막강한 힘 앞에 속수무책으로 당하기만 하던 중 우연히 그가 천 년 전 과거에 해원맥과 덕춘을 저승으로 데려간 저승 차사였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스스로도 기억 못 하는 과거에 대한 호기심으로 해원맥과 덕춘은 성주신과 거래를 시작하는데… 이승과 저승, 현재와 과거를 오가는 천 년의 비밀이 밝혀진다!

 

출처 :
출처 : 쇼박스, 호듀앤유엔터테인먼트

뺑반 (KBS) 밤 9시 15분

뺑소니범을 전담하는 "뺑소니반"의 줄임말로, 수사 중인 미해결 뺑소니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를 추격하는 하나의 범죄사건을 그린 영화이다.

경찰 내 최고 엘리트 조직 내사과 소속 경위 ‘은시연’(공효진).조직에서 유일하게 믿고 따르는 ‘윤과장’(염정아)과 함께F1 레이서 출신의 사업가 ‘정재철’(조정석)을 잡기 위해 수사망을 조여가던 시연은무리한 강압 수사를 벌였다는 오명을 쓰고 뺑소니 전담반으로 좌천된다. 알고 보면 경찰대 수석 출신, 만삭의 리더 ‘우계장’(전혜진)과 차에 대한 천부적 감각을 지닌 에이스 순경 ‘서민재’(류준열). 팀원은 고작 단 두 명, 매뉴얼도 인력도 시간도 없지만 뺑소니 잡는 실력만큼은 최고인 ‘뺑반’. 계속해서 재철을 예의주시하던 시연은 뺑반이 수사 중인 미해결 뺑소니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가 재철임을 알게 된다. 뺑소니 친 놈은 끝까지 쫓는 뺑반 에이스 민재와 온갖 비리를 일삼는 재철을 잡기 위해 모든 것을 건 시연. 하나의 목표를 향해 힘을 합친 그들의 팀플레이가 시작되는 가운데방법을 가리지 않고 수사망을 빠져 나가려는 통제불능 스피드광 재철의 반격 역시 점점 과감해지는데…!

 

마치 추석을 위해 차린 상의 반찬처럼, 많은 영화들 가운데, 어떤 영화를 볼지 고민되는 추석 연휴이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