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 모두가 참여하는 한국 전통 문화 잇기...더보이즈, (여자)아이들, 펜타곤, 오마이걸, 온앤오프 등 출격
  • 이한영 기자
  • 승인 2020.11.2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케이팝 스타와 한류 동호회가 함께하는 한국문화 함께 잇기’ 온라인 개최

[문화뉴스 MHN 이한영 기자] 문화체육관광부 해외문화홍보원은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과 함께 22일(일) 오후 8시, ’2020 케이팝 스타와 한류 동호회가 함께하는 한국문화 함께 잇기’ 행사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사진 출처 =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
사진 출처 =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

해외문화홍보원은 지난 9월 한류 팬들이 우리 전통문화인 사물놀이와 민요, 강강술래, 탈춤, 태권무 등을 쉽게 따라 배울 수 있도록 전문가 교육 영상과 케이팝 가수의 체험 영상을 제작해 배포했다. 전 세계 한류 동호회원들은 ‘한국문화 함께 잇기' 행사를 통해 그 영상으로 배운 전통문화 공연을 10월까지 온라인으로 공유했고 이번에 분야별 우승 결과를 발표한다.

특히 더보이즈(태권무), (여자)아이들(강강술래), 펜타곤(사물놀이), 오마이걸(민요), 온앤오프(탈춤) 등 해외에서 인기 있는 케이팝 가수들이 우리 전통문화를 직접 체험하고 공유해 해외 팬들의 참여를 독려했다.

 

# 8세부터 77세까지, 전 세계 남녀노소가 참여한 ‘한국문화 함께 잇기’

이번 행사에서는 유럽, 미주, 아시아 등 전 세계 38개국에서 활동하고 있는 한류 동호회원들, 8세 어린이(프랑스)부터 77세 할머니(폴란드)까지 남녀노소 모두가 참가해 한국 전통문화 공연에 도전했다.

▲ 힘든 코로나 시대에 한국 민요인 ‘옹헤야’를 다 함께 부르며 흥겨움을 느꼈다는 폴란드 노인대학 동호회 미소(Miso) 밴드, ▲ 루마니아 현지 관광지에서 한복을 입고 강강술래를 시연한 ‘서울 라이트(Seoul Light)’ 팀, ▲ 코로나19로 단체 활동이 어려워 팀원 각자가 촬영한 영상을 함께 모아 태권무 공연을 완성한 미국의 케이팝 동호회 서울라(SEOULA) 팀 등의 영상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용기와 희망을 줬다. 

그 밖에도 참가자들은 직접 한복 혹은 탈을 만들거나, 각자 나라의 노래와 의상, 춤 등을 우리 전통문화에 접목해 이들이 함께 어우러진 모습을 공유했다. 

심사위원회는 참가자들이 공유한 영상을 보고 분야별 우승팀과 최종 우승팀을 선정해 이번 온라인 행사에서 공개한다. 우승팀에는 향후 공연 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전통의상과 소품, 최신 촬영 장비 등을 제공한다. 

 

# 인기 케이팝 가수가 참여한 온라인 행사, 한국 전통문화로 관심 확산

온라인 행사에서는 ‘한국문화 함께 잇기’에 참여한 더보이즈, (여자)아이들, 펜타곤, 오마이걸, 온앤오프 등 인기 케이팝 가수들이 출연해 직접 분야별 우승자를 발표한다. 또한 한국 전통공연도 소개하고 실제로 배워 본 소감을 전달하며, 우승팀과 원격으로 소통한다.

해외문화홍보원장 박정렬 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문화에 대한 전 세계의 뜨거운 관심을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특히 그동안 대중문화에 한정되었던 한류 팬들의 관심을 한국 전통문화로 확대할 수 있는 의미 있는 행사였다. 앞으로 이런 기회를 더욱 확대해 한국문화 전반에 대한 세계인들의 이해와 관심을 높일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행사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전 세계 모두가 참여하는 한국 전통 문화 잇기... 더보이즈, (여자)아이들, 펜타곤, 오마이걸, 온앤오프 등 출격

- ‘2020 케이팝 스타와 한류 동호회가 함께하는 한국문화 함께 잇기’ 온라인 개최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