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J 김준수 "'성폭행 사건' 박유천 대신 할 말 없느냐?" 질문에…
  • 문화뉴스 박정현
  • 승인 2016.06.27 0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뉴스] 김준수가 같은 'JYJ'의 멤버 박유천 사건에 대해 질문을 받은 영상이 공개됐다.

지난 23일 'K-STAR 생방송 스타뉴스'는 출국하는 김준수를 쫓아가 인터뷰하는 영상을 '유튜브'에 올렸다.

영상 속에서 해외일정으로 출국하려고 하는 김준수에게 다가간 기자는 연신 최근 있었던 '박유천 성폭행 연루' 사건에 관한 질문을 던진다.

   
 

기자는 "박유천이 논란에 휩싸였는데, 대신 할 말 없나?", "걱정하고 실망한 팬들이 많은데 팬들에게 하고 싶은 말은 없나?", "같은 그룹 멤버로서 걱정이 많을 텐데 현재 심경은 어떤가"등의 질문을 물었다.

이에 김준수는 대답하지 않고 경호원과 함께 출국장으로 나가는 모습이 비쳤다.

충분히 물어볼 수 있는 질문이지만, 일각에서는 같은 그룹 멤버라는 이유만으로 김준수에게 대답을 강요하는 행태는 지나쳤다는 반응도 제기되고 있다.

현재 이 영상은 온라인으로 퍼지면서 해당 보도에 대한 누리꾼들의 갑론을박으로 이어지고 있다.

문화뉴스 박정현 기자 press@mhns.co.kr 

 




 
MHN 포토
문화뉴스 박정현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