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송혜교 키스동상? '태양의 후예' 공원 어떡하나 
  • 한진리 기자
  • 승인 2019.06.28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백시, 2억 7000만원 들여 세트장 복원
드라마 테마로 한 커플축제, 레스토랑 등 관광사업 추진 여부 고심

[문화뉴스 MHN 한진리 기자] 행복한 결혼 생활을 유지할 것 같던 배우 송중기·송혜교의 이혼 소식이 전해지자 강원도 태백시가 난감한 입장에 처했다.

출처: 연합뉴스 - 송혜교 송중기 키스동상
출처: 연합뉴스 - 송혜교 송중기 키스동상

강원 태백시는 두 배우가 인연을 맺은 KBS 드라마 ‘태양의 후예’ 촬영지이다.

한류스타인 두 배우의 드라마는 '대박'이 났고, 드라마 촬영장소는 아시아 전역에서 관광객이 찾아오는 여행지가 되었다.

이에 태백시는 2억7000만원을 들여 드라마 세트장을 복원하는 등 관광사업을 추진 해왔다. 

2016년 8월 ‘태양의 후예’ 세트장을 개장했으며, 다음해에는 드라마 속 두 사람의 키스신을 그대로 옮긴 동상과 대형 송중기 군화 조형물 등을 갖춘 공원을 조성했다.

또 매년 여름마다 태백시에서는 ‘태양의 후예’ 공원 개장 기념으로 매년 여름 태백커플축제를 개최하기도 했다. 

이에 더해 현재 태백시는 태양의 후예 공원과 태백세트장 주변에 총사업비 약 270억원 규모의 오로라 파크, 슬로 레스토랑 등 새로운 관광사업을 추진 중이다.

출처: KBS - 드라마 '태양의 후예' 송중기,송혜교
출처: KBS - 드라마 '태양의 후예' 송중기,송혜교

지난 27일 이혼 보도가 전해지고 난 후 태백시 관계자는 “코앞으로 다가온 태백커플축제 개최 여부는 물론 각종 홍보용 전단, 태백 촬영지에 걸린 대형 사진 등 관련 관광콘텐츠를 어떻게 해야 하는지 난감하다”고 심경을 밝혔다.

앞으로 '태양의 후예' 속 조형물 거치와 관광사업 추진이 어려워 보이는 가운데, 태백시의 고민이  날로 깊어갈 것으로 보인다. 

 

----------------------------

송중기 송혜교 키스동상?...'태양의 후예' 공원 어떡하나

태백시, 2억 7000만원 들여 세트장 복원
드라마 테마로 한 커플축제, 레스토랑 등 관광사업 추진 여부 고심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