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태풍 다나스' 북상 18, 19일 남부지방 중심으로 강한 비 예상... 주말까지 이어질 듯
오늘날씨, '태풍 다나스' 북상 18, 19일 남부지방 중심으로 강한 비 예상... 주말까지 이어질 듯
  • 최윤진 기자
  • 승인 2019.07.18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전 제주 호우 특보... 서울·경기 및 강원 지방 소나기
태풍 다나스 북상 영향으로 이번주 주말까지 강한 비 내릴 듯
출처: 기상청 홈페이지
출처: 기상청 홈페이지

[문화뉴스 MHN 최윤진 기자] 오늘과 내일, 이번주 주말에는 외출을 자제하는 것이 좋겠다. 태풍 다나스가 북상하면서 이번주 말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강한 호우가 예상된다. 

현재 태풍 다나스가 북상하면서 18일 오전 제주도에 호우 경보 및 주의보가 내려졌다. 오는 19일까지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제주도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특히 전남남해안 및 지리산, 경남 해안에는 250mm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어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전했다. 

서울·경기도와 강원도에도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18일 서울·경기도와 강원 지방에 시간당 20mm의 강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측했다. 

강한 장마 전선을 몰고 오는 태풍 다나스는 19일 3시 상하이 동쪽을 지나 이번주 주말인 20일 새벽 제주로 진입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이어 21일 독도 동쪽 약 220km 부근 해상을 거쳐 22일 새벽 독도 동북동쪽 약 810km 육상을 지나 일본 방향으로 빠져나가면서 세가 다소 약해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번 주 토요일 제주와 부산, 광주, 대구 지역에는 비가 예상되며 서울, 춘천, 대전, 청중, 전주 등 내륙 지방은 날씨가 흐릴 것으로 전망된다. 



태풍이 독도를 거쳐 빠져나가는 일요일에는 서울과 춘천, 대정, 청주, 대구 등지에서 오후에 비가 예상되며 광주, 부산, 제주 등은 흐린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예측된다.

한편 태풍 이름인 '다나스' 필리핀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경험'이라는 뜻을 지니고 있다. 
---------------------------

'태풍 다나스' 북상 18, 19일 남부지방 중심으로 강한 비 예상... 주말까지 이어질 듯

18일 오전 제주 호우 특보... 서울·경기 및 강원 지방 소나기
태풍 다나스 북상 영향으로 이번주 주말까지 강한 비 내릴 듯


 
MHN 포토
최윤진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