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 오빠' 징역 10년 구형, 소녀시대 유리 근황은? 단풍놀이 떠나 "아름다운 대한민국"
  • 한진리 기자
  • 승인 2019.11.14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녀시대 유리, 자신의 SNS에 근황 알려
네티즌 "유리 힘내라" 댓글로 응원

 

출처: 유리 SNS ㅣ
출처: 유리 SNS ㅣ'유리 오빠' 징역 10년 구형, 소녀시대 유리 근황은? 단풍놀이 떠나 "아름다운 대한민국"

[문화뉴스 MHN 한진리 기자] 소녀시대 유리(31)의 친오빠 권혁준(32)씨가 징역 10년형을 구형 받으면서 유리의 근황에 대중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소녀시대 유리의 친오빠 권혁준씨는 지난 1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강성수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 공판에서 징역 10년형을 구형받았다. 권씨는 만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 및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유포 등의 혐의로 기소된 가수 정준영, 최종훈과 버닝썬 MD(영업직원) 김모씨와 함께 재판에 넘겨졌고, 이들 가운데 가장 무거운 형량을 구형받았다. 

가수 정준영과 최종훈은 각각 징역 7년, 5년을 구형받았으며 버닝썬 MD(영업직원) 김모씨 역시 가장 무거운 10년형을 구형받았다. 

출처: 유리 SNS ㅣ'유리 오빠' 징역 10년 구형, 소녀시대 유리 근황은? 단풍놀이 떠나 "아름다운 대한민국"

권씨의 구형 소식이 전해지자, 그의 동생인 소녀시대 유리의 근황에 대중의 관심이 집중됐다. 유리는 자신의 SNS를 통해 팬들과 활발히 소통하며 "그림 같은 가을 날씨, 2019 마지막 단풍놀이 #아름다운대한민국" 이라는 글과 함께 활짝 웃으며 단풍을 만끽하는 사진을 게재했다. 편한 옷 차림으로 용문산 가섭봉에 오른 유리는 특유의 밝고 당당한 모습을 드러냈다. 
 
이에 네티즌들은 '얘는 웃고 있네. 리스펙' '오빠 (징역)10년 받았다던데...' '유리 힘내라. 기죽지 말고 당당했으면 좋겠다' 등의 댓글을 달며 상반된 반응을 보였다.  

한편 권씨는 지난 13일 최후진술을 통해서는 “약혼자와 가족, 공인의 신분으로 평생 살아야 하는 동생에게 죄를 나누게 하고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준 점을 평생 마음에 강인하며 살겠다”고 말한것으로 알려졌다.

 

--

'유리 오빠' 징역 10년 구형, 소녀시대 유리 근황은? 단풍놀이 만끽하며 "아름다운 대한민국"

소녀시대 유리, 자신의 SNS에 근황 알려
네티즌 "유리 힘내라" 댓글로 응원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