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지효' 공항서 넘어져 부상...많이 다쳤나?
  • 김다슬 기자
  • 승인 2019.12.09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트와이스 멤버 지효가 입국 중 팬과 충돌해 부상을 당했다. 
출처 JYP엔터테인먼트 홈페이지, 트와이스 지효 공항서 넘어져 부상
출처 JYP엔터테인먼트 홈페이지, 트와이스 지효 공항서 넘어져 부상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 그룹 트와이스 멤버 지효가 입국 중 팬과 충돌해 부상을 당했다. 

지난 8일 지효가 소속되어 있는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효는 이날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는 중에 무질서하고 과도한 사진 촬영으로 인해 넘어져 부상을 당했다.

소속사 측은 "공항 출입국 심사 후 아티스트를 따라오는 행위는 블랙리스트 규정에 따라 공식적으로 금지되어 있으며, 이를 위반할 경우 추후 공개방송 및 모든 활동에 참여가 불가하다"고 말했다. 

동시에 "이러한 문제가 반복될 경우, 법적인 조치를 받을 수 있으며 반복적인 문제 발생에 대해 법적 검토를 검토 중임을 알려 드린다"고 전했다. 

또, "안전과 관련된 모든 문제는 아티스트 뿐만 아니라 팬 여러분 및 일반 분들의 안전과도 직결된다"며 "공식석상에서 반드시 질서를 지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지효와 같은 그룹의 멤버인 정연 또한 공식 SNS를 통해 "한국에 잘 도착했어요~ 공항에 보러 와주시는 건 너무 감사하지만! 모두 다치지 말고 조심히 들어가셨으면 좋겠네요~ 날씨도 굉장히 추운데 감기 조심하세요"란 글과 함께 셀카 한 장을 공개헀다. 

한편, 넘어진 지효는 채영과 사나의 부축을 받으며 차량으로 이동했으며 눈물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
트와이스 '지효' 공항서 넘어져 부상...많이 다쳤나?

주요기사



 
MHN 포토
김다슬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