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 가볼만한 곳] 바라산자연휴양림, 도심 속 힐링쉼터로 인기
  • 김다슬 기자
  • 승인 2019.12.09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누적 방문객 수 57만여명 이르러, 체험과 힐링 쉼터 제공

▲ 의왕 바라산자연휴양림

[문화뉴스 MHN 김다슬 기자] 의왕 바라산자연휴양림이 체험과 힐링의 공간으로 주목받으며 도심속의 쉼터로 꾸준한 인기를 누리고 있다.

바라산휴양림은 경기도 남부 수도권에 위치해 접근성이 용이한 휴양림으로 주변의 울창한 숲과 다양한 자생식물 등 아름다운 자연경관 속에 쾌적한 쉼터를 제공한다.

또한, 자연학습 체험과 산림의 소중함을 배우는 교육장으로서 다양한 숲 체험활동을 통해 삶의 활력을 재충전 할 수 있는 수도권의 대표 휴양림이다.

올해 휴양림 방문객 수는 12만 3500여명을 넘어섰으며 지난 2015년 1월 개장 이후 누적 방문객 수가 56만 8000여명에 이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바라산휴양림은 올해까지 누적 이용인원이 58만명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2020년에는 이용객 70만명을 목표로 숙박시설의 위생 상태와 산책로 등의 편의시설 개선, 안전점검을 수시로 실시해 이용객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보완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의왕도시공사 관계자는 “앞으로 시설 개선과 서비스 품질 향상을 통해 바라산자연휴양림이 경기도 남부권의 대표적인 힐링 휴양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의왕 가볼만한 곳] 바라산자연휴양림, 도심 속 힐링쉼터로 인기

주요기사



 
MHN 포토
김다슬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