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아스턴 빌라에 3-2 승리 '손흥민' 2골 팀내 최고평점
  • 김인규 기자
  • 승인 2020.02.17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손흥민 5경기 연속골,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통산 50, 51호골
출처 : 토트넘 인스타그램, 손흥민, 손흥민 골, 손흥민 평점

[문화뉴스 MHN 김인규 기자]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이 최근 5경기 연속골을 넣으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통산 50, 51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16일 오후 11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버밍엄의 빌라 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EPL 26라운드 아스톤 빌라와의 원정 경기에서 접전 끝에 3-2로 승리했다.

손흥민은 이날 전·후반 추가시간에만 각각 1골씩 넣으며 팀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토트넘은 EPL순위 하위권 팀인 아스톤 빌라를 상대로 힘든 경기를 펼쳤다.

출처 : 토트넘 인스타그램, 손흥민, 손흥민 골, 손흥민 평점

경기 초반부터 애스턴 빌라는 위협적인 공격을 펼쳤고 전반 9분 토트넘의 토비 알데르베이럴트의 자책골로 경기를 리드했다. 하지만 알데르베이럴트는 전반 26분 코너킥 상황에서 멋진 터닝 골을 기록하며 자신의 실수를 만회했다.

팽팽하게 이어지던 동점 상황에서 경기 흐름을 바꾼 건 토트넘의 젊은 피 세트번 베르흐베인이었다. 오른쪽에서 빠른 속도로 돌파하던 중 상대 수비수 비요른 엥겔스의 파울을 유도했다. 손흥민은 세트번 베르흐베인이 얻은 페널티킥 키커로 나섰다. 손흥민의 슈팅은 페페 레이나에게 막혔지만, 손흥민은 골키퍼를 맞고 튀어나온 공을 다시 골로 연결했다.

애스턴 빌라는 다시 반격을 시작했다. 후반 8분 애스턴 빌라의 비외른 엥겔스가 코너킥 상황에서 헤딩으로 동점골을 만들었다.

무승부로 경기가 끝나는 듯 했으나, 후반 추가시간 수비 실수로 흘러나온 공을 받은 손흥민은 빠르게 질주해 골로 성공시키며 토트넘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출처 : 토트넘 인스타그램, 손흥민, 손흥민 골, 손흥민 평점

새해 들어 한 달 넘게 침묵했던 손흥민은 지난달 23일 노리치시티와의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골을 넣으며 득점포를 다시 가동했다. 이후 손흥민은 사우샘프턴전(축구협회컵), 맨체스터 시티전(리그), 사우샘프턴과의 재경기(축구협회컵)에서 연달아 득점에 성공했다.

손흥민은 오는 20일 라이프치히와의 챔피언스리그 16강 홈경기에서 6경기 연속골에 도전한다.

경기 후 유럽축구통계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8.4점으로 팀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줬다. 선방 쇼를 보여줬던 애스턴 빌라의 레이나 골키퍼 역시 손흥민과 함께 8.4점을 받았다. 이어 루카스 모우라(8.1점), 스티븐 베흐르베인(7.9점), 벤 데이비스(7.9점) 등이 높은 평점을 받았다. 

한편, 토트넘은 이날 승리로 11승7무8패(승점 40)로 리그 5위에 올랐다.
---

토트넘, 아스턴 빌라에 3-2 승리 '손흥민' 2골 팀내 최고평점

토트넘 손흥민 5경기 연속골,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통산 50, 51호골






 
MHN 포토
김인규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