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첼리, 온라인 콘서트 합류…밀라노 두오모서 ‘희망의 아리아’ 선사
  • 박혜빈 기자
  • 승인 2020.04.08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첼리, 밀라노 대성당에서 온라인으로 희망의 아리아 들려준다
코로나19 확산 예방 위해 사전 촬영 후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

[문화뉴스 MHN 박혜빈 기자] 이탈리아 테너 안드레아 보첼리(Andera Bocelli)가 온라인 콘서트 대열에 합류한다. 보첼리는 한국시간으로 오는 13일 오전(새벽) 2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부활절 기념 온라인 공연 ‘희망을 위한 노래(Music For Hope)’를 선보인다.

이번 온라인 공연은 유럽을 대표하는 대성당 중 하나인 밀라노의 두오모(Duomo)에서 펼쳐진다. 전세계가 코로나19로 고통을 겪는 가운데 주세페 살라(Giuseppe Sala) 밀라노 시장의 초청으로 이번 공연이 성사된 것.

보첼리의 이번 무대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관객과 신자들 없이 사전에 촬영했으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전세계 시청자들이 그의 무대를 감상할 수 있게 했다.

 

안드레아 보첼리 ‘희망을 위한 노래(Music For Hope)’ 포스터 (사진제공: 유니버설뮤직)

보첼리는 이날 ‘생명의 양식(Panis Angelicus)’을 비롯하여 희망의 가사가 담긴 아리아 다섯 곡을 들려줄 예정이다.

대중 음악과 정통 클래식 음악을 오가는 팝페라 장르의 개척자인 보첼리는 ‘미제레레(Miserere)’, ‘타임 투세이굿 바이(Time To Say Goodbye)’ 등의 히트곡으로 전세계인에게 울림을 안겨준 바 있다. 그가 어려운 시기에 선사할 또 다른 감동의 목소리에 많은 기대가 모이고 있다.

 

-----

보첼리, 온라인 콘서트 합류…밀라노 두오모서 ‘희망의 아리아’ 선사

보첼리, 밀라노 대성당에서 온라인으로 희망의 아리아 들려준다
코로나19 확산 예방 위해 사전 촬영 후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
보첼리, 온라인 콘서트 합류…밀라노 두오모서 ‘희망의 아리아’ 선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