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649회 '신들의 왕국' 인도 스페셜
  • 한진리 기자
  • 승인 2020.06.0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649회 '신들의 왕국' 인도 스페셜
6일 토요일 오전 11시 방송
출처=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649회 '신들의 왕국' 인도 스페셜

[문화뉴스 MHN 한진리 기자] 6일 방송되는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는 다양한 종교가 공존하고 있는 신들의 왕국, 인도의 매력적인 모습을 담는다. 

인도 북서부에 위치한 암리차르는 인도의 대표적 종교 중 하나인 시크교가 탄생한 곳이다. 이곳에서 거대한 황금사원을 들러 시크교도를 만나 그들의 생활상을 지켜본다.

인도 서부 최남단에 위치한 케랄라는 종교 분쟁이 거의 없기로 유명한 화합의 땅이다. 이곳의 주도 트리반드룸에서 유명한 스리 파드마나바스와미 힌두 사원을 방문한다. 

인도의 전통 무술 칼라리 파야트가 전승되는 현장부터 아라비아해와 맞닿은 아름다운 바다풍경을 전한다.

출처=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649회 '신들의 왕국' 인도 스페셜

펀자브주에 위치한 암리차르에는 황금사원이라 불리는 하르만디르 사히브 사원이 있다.이곳에서 불멸의 연못에 비치는 아름다운 황금빛 풍경을 감상한다.

킬라 라이푸르 운동회는 80년 째 이어져 오고 있어 시골 마을 올림픽이라고도 불린다.

남녀노소 누구나 자유롭게 장기를 뽐낼 수 있는 인도 사람들의 유쾌한 삶의 현장을 들여다보러 루디아나로 떠난다.

출처=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649회 '신들의 왕국' 인도 스페셜

와가 검문소에서는 매일 오후 6시 파키스탄과의 국경이 닫힌다. 관중의 환호를 받으며 열리는 국기 하강식에서 군인들의 절도 있는 행진을 만난다.

케랄라 주의 주도, 트리반드룸에는 스리 파드마나바스와미 사원이 있다. 그곳에서 30m 높이의 탑에 정교하게 조각되어 있는 힌두 신화 속 등장인물의 모습을 감상해본다.

출처=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649회 '신들의 왕국' 인도 스페셜

남인도가 발상지인 칼라리 파야트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무술이다. 유연하면서도 힘이 넘치는 인도의 전통 무술을 만나러 콜람으로 간다.

코친의 거리에서는 4세기 초 순교한 성 게오르기오스의 순교일을 기념하는 행사가 열린다.

이곳에서 라자라고 불리는 화려한 거리 행진을 보며 신들의 왕국, 인도의 존중하는 문화를 마주한다.

인도에서 신과 함께 살아가는 사람들의 진솔한 이야기는 6월 6일 토요일 오전 11시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에서 만나볼 수 있다. 

 

--

출처=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649회 '신들의 왕국' 인도 스페셜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