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극단 코로나 극복 프로젝트 '다시 연극이 있습니다' 공모
  • 우지혜 기자
  • 승인 2020.06.22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극장판에서 공연할 작품 세 편 내달 7일까지 공모 … 티켓수입 전액 지급
제작비 3천만원, 홍보마케팅, 티켓 관리, 객석 운영 등 일체 지원
국립극단 소극장 판 전경
국립극단 소극장 판 전경

[문화뉴스 MHN 우지혜 기자] 국립극단이 코로나 극복 프로젝트 ‘다시 연극이 있습니다’에 참여할 문화예술 단체 및 개인을 모집한다고 오늘 22일 밝혔다.

‘다시 연극이 있습니다’는 올 상반기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공연이 취소된 작품 세 편을 11~12월에 초청하는 프로젝트다. 선정된 공연팀에게는 제작비 3천만원이 지원되며, 국립극단이 운영하는 공연장(소극장 판)을 2주간 제공한다. 티켓 판매 수입 또한 선정팀에 전액 귀속되며, 주요 홍보물 제작을 포함한 홍보·마케팅도 지원받을 수 있다.

공모기간은 내달 7일까지이며,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취소’ 뿐 아니라 객석 내 관객 입장이 제한되어 무관중 온라인 송출을 한 경우에도 지원할 수 있다. 단, 타 기관 또는 단체의 ‘코로나19’ 관련 지원금을 수령한 경우 중복 지원은 불가능하다.

신청 서류는 국립극단 누리집 공지사항란에서 내려 받을 수 있으며 서류 심사를 통해 3개 작품을 선정한다. 사업취지와의 적합성 및 타당성 등을 기준으로 하며 내부위원 1인, 외부외원 6인으로 구성된 7명의 심사위원이 선정에 참여한다.

이성열 국립극단 예술감독은 “코로나바이러스가 장기화 되면서 공연예술계 전체가 예기치 못한 어려움을 겪었다. 그 중 가장 큰 타격을 입은 것은 현장의 예술가 및 예술 단체일 것이다.”라며 “작은 힘이나마 어려움을 나누어 연극인에게는 공연을 다시 무대에 올릴 수 있는 계기가, 관객에게는 다시 공연을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사진제공=국립극단)

--

국립극단 코로나 극복 프로젝트 '다시 연극이 있습니다' 공모 

극장판에서 공연할 작품 세 편 내달 7일까지 공모 … 티켓수입 전액 지급
제작비 3천만원, 홍보마케팅, 티켓 관리, 객석 운영 등 일체 지원





 
 

관련기사


 
MHN 포토
우지혜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