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즈 유튜버 '아동학대' 논란...임신 연기, 인형 다리 절단, 문어 먹방 뭐길래?
  • 한진리 기자
  • 승인 2019.07.25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5억대 빌딩 매입으로 주목받는 유튜브 채널 '보람튜브' 과거 아동학대 판결
뚜아뚜지tv, 문어 먹방으로 학대 논란
출처: 유튜브 '보람튜브'
출처: 유튜브 '보람튜브'

[문화뉴스 MHN 한진리 기자] 95억 원대 빌딩 매입으로 화제가 된 '보람튜브'가 과거 아동학대 판결을 받았다는 사실이 공개되면서, 아동 대상 컨텐츠 제작물에 대한 '키즈 유튜버 학대 논란'이 가열되고 있다.

23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6살 보람양의 모습을 담은 '보람튜브'를 운영하는 보람패밀리는 지난 4월 3일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대지 면적 258.3m²에 지하 1층, 지상 5층짜리 건물을 매입했다.

미국 유튜브 분석사이트인 소셜블레이드에 따르면 보람패밀리의 채널은 한국 유튜브 채널 중 광고 수익 1, 2위를 차지한다. 이들이 운영하는 채널의 광고수익은 월 37억 원에 달한다.

보람튜브가 언론에 대대적인 관심을 받으면서, 과거 보람튜브 제작자인 부모가 법원으로부터 아동학대 판결을 받은 사실이 수면위로 드러났다.

 

출처: 유튜브 '보람튜브' / 지갑을 훔치는 상황을 연출한 보람튜브
출처: 유튜브 '보람튜브' / 보람양이 돈을 훔치는 상황을 연출한 보람튜브

보람튜브는 지난 2017년 보람 양에게 아이를 임신해 출산하는 연기를 시키고, 자동차를 이용해 아이가 좋아하는 인형의 다리를 절단하며 전기 모기채로 아이를 협박해 춤을 추게 하는 등의 영상을 제작했다.

또 보람 양의 부모는 아빠의 지갑에서 보람 양이 돈을 훔치도록 상황을 연출하고, 도로 한복판에서 실제 자동차에 보람 양이 타고 있는 장난감 자동차를 연결해 아이가 운전하는 듯한 상황을 연출하기도 했다.

이에 그해 9월 국제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은 아이들에게 정신적 고통을 줄 수 있는 영상을 연출해 촬영한 혐의(아동학대)로 보람튜브 운영자를 비롯한 유튜브 채널 운영자 2명을 고발했다.

당시 세이브더칠드런은 “현실과 허구의 차이를 명확히 구분하기 어려운 아이들에게 비도덕적인 행동을 하게 하고 이를 반복한 점을 볼 때 아동에게 주는 피해가 상당하다”며 고 “이로써 광고수입을 챙긴 것은 아동착취라고 볼 수 있다”고 고발 내용을 밝혔다.

이후 서울가정법원은 아동학대 혐의로 보람 양의 부모에게 보호처분을 내렸으며, 논란이 커지자 보람튜브는 문제가 되는 영상들을 모두 비공개로 전환했다.

이들은 논란에 대해 “유튜브 영상 특성을 이해하지 못하고 초창기 영상을 업로드했다”며 “일부 비판을 받았던 영상에 책임을 통감하고 죄송스럽게 생각한다”고 용서를 구했다.

출처: 유튜브 '뚜아뚜지TV' / 수아,수지의 대왕문어 먹방 영상
출처: 유튜브 '뚜아뚜지TV' / 수아,수지의 대왕문어 먹방 영상

키즈 유튜버에 대한 아동 학대 논란은 이뿐만이 아니다.

또다른 유명 키즈 유튜브 채널 ‘뚜아뚜지TV’에는 지난달 1일 6살 쌍둥이가 자르지 않은 대왕문어 먹방을 하는 영상이 올라왔다.

방송 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는 이 영상이 지나치게 가학적으로 그려졌다는 비판이 나왔다.

“이 정도면 아동학대 수준” 이라며 성인이 먹기에도 힘들어 보이는 문어를 치아가 다 자라지 않은 아동이 통째로 다 먹도록 하는 것은 학대 행위에 가깝다는 것이다. 이에 지난달 14일 영상을 제작한 아빠는 사과문을 올리고 영상을 삭제했다.

그러나 네티즌들은 이러한 키즈 유튜브 채널에 행태에 대해 "조회수를 높이기 위해 아이에게 무리한 상황을 설정, 학대에 가까운 자극적인 컨텐츠를 만드는 것 아니냐"며 우려를 표하고 있다.

대부분의 네티즌들은 “유명 키즈 유튜브 채널 중 대부분은 부모가 운영하기 때문에 더 세심한 주의나 관련 규제가 필요한 것 아니냐”며 관련 법 제정의 필요성도 언급했다.

한편 유튜브에 따르면 유튜브의 어린이 전용 애플리케이션 ‘유튜브 키즈’의 주당 접속자 수는 1,100만 명에 이를 정도로 유튜브 키즈 콘텐츠 시장은 점점 커지고 있다.

이에 유튜브는 사안의 심각성을 인식, 지난 19일 키즈 채널을 분리하여 운영할 것을 검토중이라고 밝혔다.

 

---------

보람튜브 '아동학대' 고발...임신 연기,인형 다리 절단,문어 먹방 뭐길래?

95억대 빌딩 매입으로 주목받는 유튜브 채널 '보람튜브'
6세 아동 대상으로 무리한 상황 연출...세이브더칠드런 "아동학대" 혐의로 고발

주요기사

관련기사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