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라는 윤석열의 검찰, 조국 의혹 전격 압수수색
  • 김민송 기자
  • 승인 2019.08.27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찰, 27일 조국 의혹 전방위 압수수색... '청문회 전 이례적인 압수수색'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가 직접 나서... "윤석열 검찰총장의 의지가 실려있다"라는 관측 다수
조국 딸, 가족 사모펀드, 웅동학원 관련 의혹 등
출처: 연합뉴스, 윤석열 검찰총장
출처: 연합뉴스, 윤석열 검찰총장

[문화뉴스 MHN 김민송 기자] 27일 검찰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의혹에 대한 전방위적 압수수색에 들어갔다.

검찰이 조 후보자가 얽힌 의혹을 수사하기 위해 27일 압수수색에 나섰다.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가 직접 나서 윤석열 검찰총장의 의지가 드러난다는 관측이 많은 한편 서울대, 고려대, 부산대, 단국대 등에서 검사와 수사관이 조 후보자 딸 입시 관련 서류를 확보하고 있다. 입시 의혹과 관련하여 추가로 제1저자로 등재된 해당 논문 책임저자인 장영표 교수실에서도 압수수색을 시작했으며 장학금 특혜 의혹도 확인할 계획이다.

이어 조 후보자 가족과 관련하여 사모펀드 회사, 웅동학원 등에 대해서도 압수수색이 이루어지고 있다.

검찰은 발 빠른 수사 착수와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가 맡게 된 배경에 대해 "국민적 관심이 큰 공적 사안이다"라면서 "객관적 자료를 통해 사실관계를 규명할 필요가 크고, 만약 자료 확보가 늦어질 경우 객관적 사실관계를 확인하기가 어려워질 수 있다는 점을 고려했다"라고 밝혔다.

취임 후 검찰을 지휘하게 될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회을 앞두고 이례적으로 검찰이 압수수색에 들어가자 여당과 야당 모두 당황한 분위기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윤석열 검찰총장이 진정한 칼잡이의 면모를 보여줄지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과거 윤석열 검찰총장이 언급한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는 발언이 다시 이슈화되면서, 조 후보자 의혹에 대한 진실이 밝혀지기를 기대하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다.

한편 27일 청문회 준비단 사무실에 출근하지 않은 조 후보자는 대변인을 통해 "수사로 사실관계가 명확히 드러났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라는 윤석열의 검찰, 조국 의혹 전격 압수수색

 검찰, 27일 조국 의혹 전방위 압수수색... '청문회 전 이례적인 압수수색'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가 직접 나서... "윤석열 검찰총장의 의지가 실려있다"라는 관측 다수
조국 딸, 가족 사모펀드, 웅동학원 관련 의혹 등

주요기사



 
MHN 포토
김민송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