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동네, 동네서점 투표로 선정된 '동네서점 베스트 컬렉션' 발간
문학동네, 동네서점 투표로 선정된 '동네서점 베스트 컬렉션' 발간
  • 이은비 기자
  • 승인 2019.09.06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희경·김영하 컬렉션으로 스타트…동네서점에서만 판매
출처=문학동네
출처=문학동네
[문화뉴스 MHN 이은비 기자] 동네서점들의 투표로 선정하는 소설 작품집 시리즈가 발간되었다.
 
도서출판 문학동네는 6일 "문학동네 대표 작가들의 중단편을 엄선해 동네서점의 투표로 만드는 동네서점 베스트컬렉션을 시작한다"고 전했다.
 
첫 시리즈의 주인공은 제1회 문학동네소설상 수상자 은희경과 제1회 문학동네작가상 수상자 김영하가 차지했다.
 
문학동네는 이들 두 작가의 작품 중 가장 좋아하는 작품 네 편씩을 동네서점 60곳으로부터 추천받아 '동네서점 베스트 컬렉션 × 은희경', '동네서점 베스트 컬렉션 × 김영하' 제하 단행본으로 출간했다.
 
은희경 편에는 '타인에게 말 걸기', '프랑스어 초급과정' 등이, 김영하 편에는 '아이를 찾습니다', '퀴즈쇼' 등이 담겼다.
 
동네서점이 뽑았다는 취지를 살려 책 판매도 동네서점에서만 한다. 기획부터 출판, 유통까지 동네서점과 출판사의 컬래버레이션인 셈이다. 책 말미에 참여 서점 60곳의 주소와 연락처도 수록됐다.
 
문학동네는 매년 봄과 가을 각각 2종씩 1년에 4종의 '동네서점 베스트 컬렉션'을 발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
은희경·김영하 컬렉션으로 스타트…동네서점에서만 판매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