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선거 73년, 동시대 예술로 조명하다 '새일꾼 1948-2020'
  • 최지원 기자
  • 승인 2020.03.06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민미술관, 73년 한국선거사 아카이브와 사회극 결합 전시 선보여

 

 

[문화뉴스 MHN 최지원 기자] 일민미술관이 올해 첫 전시로 이달 2020년 3월 24일(화) ~ 6월 21일(일)  : 여러분의 대표를 뽑아 국회로 보내시오'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와 공동 주최로 선보인다.

'아카이브형 사회극'을 플랫폼으로 한 전시 '새일꾼 1948-2020'은 한국 최초의 근대적 선거였던 1948년 5.10 제헌국회의원선거부터 오는 2020년 4월 15일에 개최될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까지 73년의 선거 역사를 동시대 예술로 조명한다. 전시는 한국 근대사회의 근간을 이룬 선거의 의미를 되돌아보며, 투표와 같은 참여의 행위가 개인의 일상적 삶의 영역에서부터 국가적 운명에 이르기까지 변화의 갈림길에서 어떻게 극적인 방식으로 역사를 전개시켜 왔는지 살핀다.

본 전시에서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기록보존소에 소장된 300여 점의 선거 사료와 주요 신문기사 등 선거 73년의 역사를 다층적으로 기록한 아카이브 자료와 함께, 동시대 예술가 21팀이 참여하여 설치, 퍼포먼스, 문학, 드라마, 게임, 음악 등 다양한 예술적 형식으로 갈등과 경합, 그리고 축제의 장을 펼쳐 보일 계획이다.

전시 기간 동안에는 다양한 소수자 계층을 위한 토론 무대가 펼쳐지는 등 가상의 선거 운동 및 유세 과정 퍼포먼스가 진행되고, 밀레니얼 세대 전자음악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미래세대 유권자들에게 들려주는 노래'가 컴필레이션 음원 및 바이닐 음반으로 제작될 예정이다. 그 밖에도 매주 새로운 주제로 실시되는 '위클리 보트 Weekly Vote'는 동시대 첨예한 사회, 정치적 사안 뿐 아니라 일상에서 누구나 관심을 가질 만한 문제들에 대해 입법 극장을 시연하고 관객 투표와 개표 퍼포먼스를 진행한다.

신문박물관 미디어라운지에서는 '도서관 프로젝트'를 진행해 관련 도서나 신문자료 등을 검색하고, 신문제작체험과 연계된 디지털 선거벽보 만들기, 총선거 기념 우표로 스탬프 체험 등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을 만나볼 수 있다.

-----

한국 선거 73년, 동시대 예술로 조명하다 '

일민미술관, 73년 한국선거사 아카이브와 사회극 결합 전시 선보여

 




관련기사


 
MHN 포토
영화
미술·전시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