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상반기 최고 화제작 '이태원 클라쓰', '사랑의 불시착', '미스터트롯'
  • 윤승한 기자
  • 승인 2020.07.29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 인터넷 반응은 “사랑의 불시착”, “이태원 클라쓰”가 최고 -
예능은 인터넷 반응, 시청률 모두 트롯 프로그램이 차지
사진출처='이태원 클라쓰' 홈페이지
사진출처=JTBC '이태원 클라쓰'

[문화뉴스 MHN 윤승한 기자]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한상혁)는 지난 7월 28일 '2020년도 상반기 방송콘텐츠 인터넷 반응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방통위는 시청률 외 방송콘텐츠 가치에 대한 시청자 반응․선호 등 질적 가치를 제시하여 제작, 편성, 광고, 수출 등을 지원하고자 ’18년부터 방송콘텐츠에 대한 인터넷 반응(게시글, 댓글, 동영상 및 조회 수, 뉴스기사 수)을 매주 조사하여 공개하고 있다.

이번 발표는 ’20년도 상반기 중 국내에서 방송된 TV드라마 74편(지상파 35편, CJ계열 19편, 종편 및 기타PP 20편)과 주요 예능프로그램 192편(지상파 61편, CJ계열 48편, 종편 및 기타PP 83편), ‘20년 4월부터 6월까지 방송된 교양 프로그램 58편(지상파 38편, CJ계열 3편, 종편 17편)의 인터넷 반응을 정리한 결과이다.

올해 상반기 중 인터넷 반응이 가장 많았던 드라마는 tvN의 '사랑의 불시착'과 JTBC의 '부부의 세계'와 '이태원 클라쓰'였다.

사진출처=tvN
사진출처=tvN

'사랑의 불시착'은 현빈이 연기한 극중 리정혁에 대한 공감, 주연배우와 스토리 전개에 대한 관심이 많았고 “부부의 세계”는 영국 드라마 리메이킹에 대한 기대, 다소 파격적인 스토리, 출연 배우의 연기력 등에 대한 반응이 많았다.

또한 '이태원 클라쓰'는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점, 주연배우와 OST에 대한 기대가 인터넷 반응을 이끈 것으로 조사되었다. 

그러나 이들 드라마의 시청률은 10% 수준에 그쳐 20% 중반대의 시청률을 기록한 KBS의 주말․일일드라마와는 상반된 결과를 보였다.

상반기 중 인터넷 반응이 많았던 예능프로그램은 TV조선의 '미스터트롯', '미스터트롯의 맛',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로 나타나 ’19년 '미스트롯'의 성공을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또한 올 4월부터 6월까지 방송된 교양프로그램 중에서는 EBS의 '자이언트 펭TV'에 대한 댓글(9,491건)과 동영상 조회(666회) 수 등이 많아 세간의 화제성을 입증하였다.

방통위는 하반기 중 국내 인터넷 반응이 많았던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중국과 인도네시아의 인터넷 반응을 심층 분석하여 방송프로그램 기획․제작 등에 활용할 수 있도록 방송콘텐츠 가치정보 분석시스템을 통해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

2020년 상반기 최고 화제작 '이태원 클라쓰', '사랑의 불시착', '미스터트롯'

드라마 인터넷 반응은 “사랑의 불시착”, “이태원 클라쓰”가 최고 -
예능은 인터넷 반응, 시청률 모두 트롯 프로그램이 차지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