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상영관협회, "이번 달 영화관 '문화가 있는 날'은 수요일이 아닌 목요일"
  • 홍현주 기자
  • 승인 2019.12.13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4년 1월부터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로 운영되어온 '문화가 있는 날'
2017년 7월부터는 행사 기간 늘리고, 사정에 맞게 날짜 선택 가능하게끔...
출처: 연합뉴스, '문화가 있는 날'
출처: 연합뉴스, '문화가 있는 날'

[문화뉴스 MHN 홍현주 기자] '문화가 있는 날'은 문화체육관광부가 문화 향유를 확산하기 위해 2014년 1월부터 운영해 왔다. 매달 마지막 수요일로 지정되어 운영되어 온 문화가 있는 날은 영화나 문화 전시, 뮤지컬 등을 평소 가격보다 싸게 관람할 수 있어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다만, 전국상영관협회는 이번 달의 영화관 '문화가 있는 날'은 목요일로 결정되었다고 13일 밝혔다. 따라서 이번 달에는 12월 26일에 멀티플렉스 3사 등 전국 영화관에서 오후 5시부터 9시까지 상영하는 영화 티켓을 5천원에 구매할 수 있다.

2017년 7월부터는 행사 기간을 하루가 아니라 주간으로 늘리고 개별 문화행사 주체들이 사정에 맞게 날짜를 선택해 행사를 운영할 수 있도록 했다. 평소보다 반값에 가깝게 영화를 볼 수 있기 때문에 이날은 영화관에 손님들로 북적인다. 따라서 영화사들은 '문화가 있는 날'을 겨냥해 개봉 일정을 잡기도 한다.

-----

2014년 1월부터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로 운영되어온 '문화가 있는 날'
2017년 7월부터는 행사 기간 늘리고, 사정에 맞게 날짜 선택 가능하게끔...





관련기사


 
MHN 포토
홍현주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