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린 시아마 감독 '톰보이' 5월 개봉 확정, 메인 포스터 공개
  • 이지숙
  • 승인 2020.04.15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61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수상,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셀린 시아마 감독 작품 
관객들이 소환한 입소문 화제작 '톰보이' 2020년 5월 국내 개봉 확정
'톰보이' 메인 포스터
'톰보이' 메인 포스터 /제공=(주)블루라벨픽쳐스

 

[문화뉴스 MHN 이지숙 기자] 버라이어티가 선정한 ‘영향력 있는 여성 영화인’에 이름을 올린 감독이자 국내에서는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으로 독보적 입지를 굳힌 셀린 시아마 감독의 '톰보이'가 오는 5월 국내 개봉을 확정 짓고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셀린 시아마 감독의 '톰보이'가 오는 5월 개봉을 확정했다. 셀린 시아마 감독은 올해 1월 개봉한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으로 국내에 두터운 팬층을 형성했으며 전 세계적으로도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신드롬과 함께 새로운 세대의 여성 감독 출현을 알리며 단연 가장 주목할만한 감독으로 떠올랐다. 그의 두 번째 작품이자 감독 본인의 어린 시절 경험을 녹여낸 '톰보이'는 개봉 전부터 국내 개봉 요청이 쇄도했고, 마침내 5월 국내 개봉과 함께 감독의 전작을 기다려온 많은 관객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을 예정이다.

'톰보이'는 제61회 베를린국제영화제 테디상 수상을 비롯해 해외 유수의 영화제에 초청받으며 자국 개봉 당시 전 세계적인 화제를 일으켰다. 국내에서도 서울국제여성영화제와 다양한 기획전 등을 통해 먼저 관람한 관객들 사이에서 숨겨진 보석 같은 작품으로 국내 개봉 문의가 이어졌다. 

'톰보이'는 셀린 시아마 감독의 섬세한 각본과 캐릭터에 대한 깊은 이해도에서 비롯된 탄탄한 연출력, 신예 배우들의 매력적인 연기, 싱그러운 여름의 계절감이 느껴지는 눈부신 영상미와 음악, 깊은 여운의 메시지까지 뛰어난 작품성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주인공 ‘로레’의 인상적인 눈빛과 함께 복잡미묘한 표정이 눈길을 끈다. 무엇에도 얽매이지 않은 채 ‘나답게’ 살고 싶은 아이이지만, 세상의 시선 아래 깊은 고민이 담긴 ‘로레’의 모습은 이 아이에게 닥칠 이야기들에 대한 호기심을 더한다. 특히, YES, I AM 이라는 문구는 그 누구도 아닌 ‘나 자신’이 되고 싶은 ‘로레’의 다짐과 맞닿아 있어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셀린 시아마 감독이 가장 마음에 담고 있던 반짝이는 이야기 '톰보이'는 오는 5월 개봉해 국내 관객들에게 다시 한번 깊은 여운과 따뜻한 울림을 선사할 것이다. 

 

----

셀린 시아마 감독 '톰보이' 5월 개봉 확정, 메인 포스터 공개

제61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수상,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셀린 시아마 감독 작품 
관객들이 소환한 입소문 화제작 '톰보이' 2020년 5월 국내 개봉 확정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